2019.07.17 (수)

  • 구름많음동두천 21.3℃
  • 박무서울 22.8℃
  • 구름많음원주 21.8℃
  • 박무수원 23.7℃
  • 박무대전 22.9℃
  • 구름조금안동 20.6℃
  • 박무대구 21.0℃
  • 구름많음울산 21.0℃
  • 박무광주 21.9℃
  • 구름많음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21.5℃
  • 구름많음제주 24.0℃
  • 구름많음서귀포 23.4℃
  • 구름많음강화 22.0℃
  • 구름많음이천 22.7℃
  • 구름많음보은 21.6℃
  • 구름많음금산 21.0℃
  • 구름많음강진군 22.2℃
  • 구름많음봉화 19.8℃
  • 구름많음경주시 19.6℃
  • 구름많음합천 21.7℃
  • 구름많음거제 22.9℃
기상청 제공

여름철 번식성적 관리..."정액, 세균오염 조심하세요"

정액 내 세균, 정자 구조 변형일으켜 운동성과 생존성 감소로 산자수 감소 등 유발

정액 내의 세균은 정자의 구조 변형을 일으켜 정자의 운동성과 생존성을 떨어뜨립니다. 세균에 오염된 정액을 사용할 경우 정자 변형으로 자돈수가 줄거나 모돈 생식기 질환으로 이어져 농장 번식성적에 부정적인 결과를 낳을 수 있습니다.

 

 

관련해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이 여름철 덥고 습한 날씨에는 웅돈이나 돈사 주변에 세균이 보다 널리 분포하기 때문에 정액을 채취하는 과정에서 위생관리를 철저히 더욱 해야 한다고 당부하고 나섰습니다. 

 

농촌진흥청은 세균 오염정도가 돼지 정액 성상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하고자 정액에 가장 많이 존재하는 세균인 대장균과 녹농균(Pseudomonas aeruginosa)을 각각 인공 감염시켜 정자 운동성을 조사했습니다. 그 결과 대장균과 녹농균 등 세균 오염도가 높을수록 정자 활력이 줄은 것을 확인했습니다. 

 

이에 농촌진흥청은 정액 채취용 웅돈이나 채취실, 제조실 등 정액 제조 과정에 사용하는 모든 용기와 기구는 위생관리 지침을 지켜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보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①정액 채취 전 오염방지를 위해 미리 웅돈 포피 입구의 체모를 제거하고, 정액 채취용 컵은 사용 전에 자외선 소독을 하고 사용 전까지 완전히 밀봉합니다.

 

 

②채취 시 채취 컵 뚜껑은 열지 않고 내부를 최대한 노출하지 않으며 입구만 살짝 들어 정액을 수집합니다. 웅돈의 음경은 채취 컵에 직접 닿지 않도록 하고, 끝부분을 높게 하여 오염된 정액이 컵 안으로 흘러 들어가지 않도록 합니다. 

 

③정액 채취 후에는 멸균수를 희석제로 사용하거나 희석 액을 필터링합니다. 희석제를 섞는 항온수조는 도중에 뚜껑을 열지 않고, 사용 후에는 깨끗이 헹궈낸 후 밀폐해야 합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문홍길 양돈과장은 “인공수정으로 번식성적을 높이려면 세균오염을 최소화하고 위생적으로 만든 정액으로 인공수정을 실시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정액 채취자도 부주의하기 쉬우므로 주기적인 교육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지난해 농촌진흥청은 농장의 번식 성적을 높이기 위해 AI 정액은 제조 후 3일 이내 것을 사용할 것을 당부하기도 했습니다(관련 기사). 




[사설] 일본의 경제보복...식량안보와 자급률을 제고하자 지난 15일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수석 보좌관 회의에서 최근 일본의 일방적인 경제 보복에 대해 "결국 일본 경제에 더 큰 피해가 갈 것"이라며 "일방적인 압박을 거두고 외교적 해결의 장으로 돌아오길 바라다"고 단호한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러한 단호한 입장의 배경에는 당초 참의원 선거를 의식해 한국 때리기에 들어갔다는 당초 전망과 달리, 자세히 살펴보면 일회적인 보복조치로 보이지 않는다는데 있습니다.한국 경제의 발목잡기로 일본의 경제공격 의도가 있다는 것입니다. 스위스 IMD(국제경영개발원)는2019년 국가경쟁력 순위에서 한국 28위, 일본 30위로 발표하였습니다. 처음으로 일본이 한국에 국가경쟁력에서 뒤쳐지기 시작한 것입니다.일본이 한국 경제 발목잡기에 들어갔다면,지금의 문제는 급한 불씨가 꺼지더라도 장기적으로 진행될 가능성이 큽니다. 미·중 무역 갈등이 소강상태를 보이자 일본의 한국 경제 죽이기가 시작되었습니다. 정부와 관련 기업은 '반도체 독립' 등 산업체질의 기회로 삼아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시민들은 자발적으로 일본 물건 쓰지 않기와 국산품애용하기에 들어갔습니다. 이런 가운데 이러한 작금의 국내외 상황이 한돈산업에는 어떠한 영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