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6 (일)

  • 맑음동두천 19.2℃
  • 구름많음대관령 16.3℃
  • 구름많음북강릉 18.4℃
  • 구름많음강릉 21.7℃
  • 흐림동해 20.5℃
  • 맑음서울 21.5℃
  • 구름조금원주 21.3℃
  • 맑음수원 19.5℃
  • 맑음대전 20.5℃
  • 구름조금안동 20.6℃
  • 구름많음대구 21.8℃
  • 구름많음울산 20.6℃
  • 구름조금광주 23.2℃
  • 맑음부산 21.5℃
  • 맑음고창 21.6℃
  • 구름조금제주 23.4℃
  • 구름조금고산 22.3℃
  • 맑음서귀포 22.6℃
  • 맑음강화 20.6℃
  • 맑음이천 20.9℃
  • 맑음보은 19.6℃
  • 맑음금산 21.5℃
  • 구름조금김해시 22.0℃
  • 맑음강진군 22.4℃
  • 구름조금봉화 19.4℃
  • 구름조금구미 20.8℃
  • 구름많음경주시 21.6℃
  • 구름조금거창 20.4℃
  • 구름많음합천 21.3℃
  • 맑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한돈의 맛

[팩트체크] 바베큐? 바비큐? 뭐가 맞는 말이야?

국립국어원 외래어 표기법에 따르면 '바비큐'가 올바른 표기, '바베큐'는 틀린 표기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충남 홍성에서 '2023 글로벌 바베큐 페스티벌'이 열렸습니다(관련 기사). 3일간 전국에서 50만명이 다녀갈 정도로 행사는 대성황을 이루었습니다. 주요 언론은 이를 앞다투어 기사로 다루었습니다. 

 

 

그런데 상당 기사가 '바베큐' 대신 '바비큐'라는 단어를 쓰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는 관련 보도자료에서 행사명을 아예 '글로벌 바비큐 페스티벌'이라고 부르기도 했습니다. 

 

여기서 '바베큐? 바비큐? 무엇이 맞나'라는 물음이 떠오릅니다. 결론부터 말하면 '바비큐'가 맞는 표기입니다. 바베큐는 틀린 표기입니다. 홍성군이 애초부터 행사명을 잘못 정한 것입니다. 


우리나라의 외래어 표기법은 외래어를 한글로 통일되게 표기하기 위한 규약입니다. 국립국어원이 제정합니다. 영어를 외래어로 적을 때에는 영어 발음을 그대로 옮겨 적지 않고 국제 음성 기호(IPA)와 한글 대조표에 따라 적고 있습니다. 

 

바비큐의 원어는 'barbecue'입니다. 이의 발음은 '바베큐'에 가깝지만 우리 외래어 표기법에 따라 국립국어원은 '바비큐'로 정하고 있습니다. 비슷한 예로 '소시지(sousage)'가 있습니다. 발음은 소세지, 쏘세지, 쏘시지에 가깝지만, 모두 틀린 표기입니다. 

 

한편 국립국어원은 '바비큐' 대신 '통구이'라는 우리말로 순화해 사용할 것을 제안하고 있습니다. 홍성군이 이번 축제명을 '전세계 통구이 축제'로 했으면 어땠을까요?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배너
총 방문자 수
9,541,075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