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3 (수)

  • 구름많음동두천 19.2℃
  • 구름많음서울 20.4℃
  • 구름많음원주 23.1℃
  • 구름많음수원 20.8℃
  • 구름조금대전 22.3℃
  • 구름많음안동 22.3℃
  • 구름조금대구 25.1℃
  • 구름많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3.2℃
  • 구름많음부산 21.0℃
  • 구름많음고창 23.3℃
  • 흐림제주 19.4℃
  • 흐림서귀포 20.5℃
  • 흐림강화 18.7℃
  • 구름많음이천 21.5℃
  • 구름조금보은 21.6℃
  • 구름조금금산 21.5℃
  • 구름조금강진군 21.1℃
  • 구름조금봉화 17.2℃
  • 구름조금경주시 22.9℃
  • 구름조금합천 21.7℃
  • 구름많음거제 21.0℃
기상청 제공

홍혜걸 의학박사 “ASF는 사람에게 무해, 100년간 입증된 세계의 상식”

한돈자조금, ‘한돈 안심’ TV 캠페인 광고 공개

“한돈, 안심하고 드세요!”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는 ASF의 인체 무해함을 알리는 ‘한돈 안심’ TV 캠페인 광고를 시작한다고 6일 밝혔습니다. 

 

이번 광고는 홍혜걸 의학박사가 출연해 대한의사협회, 세계동물보건기구, 국제식량농업기구, 유럽식품안전청 등 세계 유수의 기관에서 발표한 ‘ASF는 인체에 무해하다’는 코멘트를 인용하면서 시작됩니다. 

 

홍 박사는 ‘ASF가 사람에게 무해하다는 것은 100년간 입증된 세계의 상식’이라는 점을 강조하며 안전성에 대한 신뢰를 더합니다. 이어 “한돈, 안심하고 드십시오”라는 멘트와 함께 한돈 홍보대사인 방송인 이영자와 한돈 먹방에 나섭니다. 

 

 

이번 광고는 ASF 발생 이후 ‘안전성’을 이유로 한돈을 꺼리는 소비자가 늘어남에 따라 인체와는 무관하다는 팩트를 전달함으로써 불안감을 해소하고 소비를 촉진하고자 제작하게 됐습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이 지난 10월 소비자 526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작년 10월보다 돼지고기 소비를 줄였다는 응답이 45.4%(239명)이며, 이유로는 ‘돼지고기 안전성이 의심되어’가 70.3%로 가장 많았습니다. 

 

 

한돈자조금은 광고 공개와 더불어 SNS에서 한돈 먹방 인증샷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이달 7일부터 24일까지 개인 SNS에 한돈을 먹는 사진과 #한돈먹방 #한돈농가응원 등 해시태그를 삽입해 포스팅 한 후, 한돈닷컴 게시물에 링크를 걸면 참여할 수 있습니다. 당첨자 총 300명에게는 한돈 선물세트를 증정합니다. 

 

하태식 한돈자조금관리위원장은 “이번 광고가 국민들이 한돈을 안심하고 드실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며 “저렴하게 건강을 챙길 수 있는 식재료인 우리 한돈을 많이 찾아 주시면 농가로서는 큰 힘이 된다”고 말했습니다. 

 

‘한돈 안심’ TV 캠페인 광고는 공중파, 케이블TV를 비롯해 한돈닷컴 홈페이지, 한돈 유튜브 등 SNS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농식품부, ASF 중점방역관리지구 지정 및 관련 방역시설 기준 입법 예고 정부가 ASF 재입식에 필요한 구체적인 법 개정에 나섭니다. ASF 관련 기존 농가 입장에서는 또 다른 강력한 규제가 될 공산이 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이달 4일부터 내달 14일까지 ‘ASF 중점방역관리지구 지정 기준’과 중점방역관리지구 내 양돈농가가 갖추어야 할 ‘강화된 방역시설 기준’을 마련하기 위한 '가축전염병 예방법' 시행규칙 개정안을 입법예고한다고 3일 밝혔습니다. 이번 개정안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먼저 ASF 관련 중점방역관리지구의 지정 기준을 신설했습니다. 사육돼지와 야생멧돼지에서 ASF가 집중 발생한 지역 또는 물·토양 등 환경에서 ASF 바이러스가 검출된 지역이 해당됩니다. 이들 지역에 대해서는 '중앙가축방역심의회'의 심의를 거쳐 그 지역의 일부 또는 전체를 중점방역관리지구로 지정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개정안이 그대로 통과 시 현재 발생지역 9개 시군(강화, 김포, 파주, 연천, 철원, 화천, 양구, 고성, 포천)과 환경 오염 지역 7개 시군(파주, 연천, 철원, 화천, 양구, 고성, 포천)이 중점방역관리지구 지정 가능 지역 입니다. 한편 중점방역관리지구 내 사육농가에 대해서는 시장·군수·구청장 등 지자체장이 청문 절차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