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1 (월)

  • 맑음동두천 -0.1℃
  • 맑음서울 -1.0℃
  • 맑음원주 -0.2℃
  • 맑음수원 0.8℃
  • 맑음대전 1.1℃
  • 맑음안동 0.5℃
  • 맑음대구 1.1℃
  • 맑음울산 2.9℃
  • 구름많음광주 1.9℃
  • 맑음부산 3.3℃
  • 구름많음고창 2.1℃
  • 흐림제주 3.6℃
  • 구름조금서귀포 6.9℃
  • 맑음강화 -0.4℃
  • 맑음이천 -0.6℃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0.4℃
  • 흐림강진군 3.1℃
  • 맑음봉화 -0.3℃
  • 맑음경주시 2.1℃
  • 맑음합천 3.5℃
  • 맑음거제 2.6℃
기상청 제공

유한양행

[광고] 폭발적인 증식, 친환경 미생물제 '엘비씨-에스씨'

유한양행 제품은 남다릅니다

면역력을 높이고 유해가스를 감소시키는 성장촉진 항생제 대체 유산균·효모 복합제, 엘비씨-에스씨

 

 

 

 

 

 

 




"이베리코 문제, 제도개선이 아니라 제도를 만들어 나갈 것" 소비자시민모임(회장 김자혜, 이하 소시모)이 오는 13일로 예정된이베리코 관련 간담회를 연기하고, 잠시 장고에 들어갔습니다(관련 기사). 지난달 28일 '이베리코 흑돼지 판별 검사 및 표시광고 조사 결과 발표' 기자회견장에서 소시모는 '2월 13일 간담회를 통해 정부를 비롯한 관련단체와 협의해 제도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현재 소시모는 간담회를 잠정 무기한 연기했습니다. 이에 대해 패널로 참석 예정이었던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는"13일 예정된 간담회를취소한다는 통지를받았다"고 확인해 주었습니다. 관련하여 소시모 관계자는 "당초 13일 식품의약품안전처, 농림축산식품부, 관련 단체와 함께 수입축산물 제도 개선에 대한 간담회를 계획했지만, 관련 이슈에 대해 좀더 알아보니 수입육 품종에 대해서는 관련 규제나 제도가 없다는 것을 알고일단 간담회를 연기하게 되었다"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여지껏 수입육에 대해서는 정부당국이 안전과 위생에 대해서만 관리해 왔다는 것입니다. 소시모는 앞으로의 대응 방안에대해서는 "국내 수입육의 관리는 원산지와 부위 등을 관리하는 수준으로 머물고 있는데 수입판매업자들은 품종, 등급, 동물복지, 무항생제 등근거없는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