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9 (일)

  • 맑음동두천 2.9℃
  • 연무서울 3.4℃
  • 맑음원주 2.6℃
  • 박무수원 3.6℃
  • 연무대전 5.0℃
  • 연무안동 4.4℃
  • 연무대구 7.0℃
  • 연무울산 5.8℃
  • 연무광주 6.1℃
  • 연무부산 7.0℃
  • 맑음고창 4.2℃
  • 연무제주 9.1℃
  • 박무서귀포 8.6℃
  • 맑음강화 2.8℃
  • 맑음이천 3.1℃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4.5℃
  • 맑음강진군 7.0℃
  • 흐림봉화 3.2℃
  • 구름조금경주시 7.1℃
  • 맑음합천 5.5℃
  • 구름조금거제 6.8℃
기상청 제공

[필리핀 7보] 최초 발생시점은 8월 아닌 7월....8월 30일 이미 확진

필리핀 농업부 9일 OIE에 ASF 발병 보고, 최초 발생일 7월 25일, 확진은 8월 30일

필리핀 정부가 세계동물보건기구(OIE)에 보고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병 보고서가 확인되었습니다. 그간 알려진 ASF의 발병 시점이 8월이 아니라 7월로 확인되어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발병 후 한참 뒤에야 조치가 취해졌다는 얘기입니다.  

 

 

필리핀의 농업부 산하 동물산업국은 이번주 월요일인 9일 OIE에 자국내에서 ASF가 발병했다고 알렸습니다. 필리핀 당국이 기자회견을 한 날과 같은 날입니다. 

 

 

필리핀의 OIE 제출 보고에 따르면 ASF 최초 발병한 시점은 7월 25일인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필리핀 농업부가 ASF 의심 보고를 접한 것은 8월 16일 입니다. 최초 발병 후 23일이 경과한 후에야 뒤늦게 신고가 된 것입니다. 

 

필리핀은 16일 당일 자국의 실험실 검사를 통해 ASF로 이미 진단했습니다. 그리고 영국 퍼브라이트 연구소를 통해 추가 진단(확진)을 받은 시점은 그로부터 2주 후인 8월 30일이었습니다. 발표시점보다 9일 먼저의 일입니다. 이래저래 뒤늦게서야 ASF를 실토한 셈입니다. 바이러스 분리와 유전자 분석은 현재 진행 중입니다. 

 

 

필리핀의 OIE 보고에는 발병지역은 리잘주 7개 지역입니다. 모두 백야드 등 일반농가에서 키우는 돼지에서 발병했습니다. ASF 감염 또는 폐사되었을 것으로 의심되는 두수는 536두이며, 살처분한 두수는 7,416두 입니다. 이 둘을 합치면 약 8천두(7,952두)에 달합니다. 이유를 알 수 없으나 익히 리잘주와 함께 ASF 발병지역으로 알려진 블랑칸주는 보고에 누락되어 있습니다.

 

 

필리핀 당국은 현재 모든 시나리오에 대응할 준비가 되어 있고, 업계 이해관계자 등의 협력을 통해 ASF가 잘 통제되고 있다고 밝히고 있습니다. 하지만, 보고시점도 늦고 발병정보가 투명하지 않은 상황에서 실제 통제가 잘 될지는 좀더 두고 볼 일인 듯 합니다. 


배너


배너



㈜다비육종,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과의 업무 협약 체결 다비육종(대표이사 민동수)은 지난 14일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대표이사 김도영) 및 백두대간 브랜드협의회(회장 최성원)와의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상호 협력 및 호혜의 원칙 아래 적극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은 청정지역 강원도를 기반으로 한 친환경인증 회원농가에서 사육된 돼지를 통해 생산부터 유통까지 깨끗하고 체계적인 시스템을 갖추고 있습니다.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2004년 강원도 농수특산물품질보증, 2006~2019년 소시모 우수축산물브랜드 인증, 2008년 브랜드 경진대회 돼지부문 ‘고품질상’, 2016년 친환경축산 유통부문 ‘대상’, 2018년 축산물브랜드 경진대회 ‘우수상’ 등을 획득 및 수상하며 지속 발전하고 있는 브랜드 경영체입니다. 다비육종은 ‘국내 최초 종돈 판매 6만두 달성’을 기록하였으며, 우수한 유전자원에 대한 가치를 인정받아 국내 종돈시장 최대 생산기반 및 분양실적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다비육종은 '금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보유하고 있는 역량과 자원을 최대한 활용하여 장점을 극대화하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룰 수 있는 방향으로 긴밀히 업무를 협조할 계획이며, 회원농가에 우수한 종돈 공급 및 회원농가 사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