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금)

  • 구름많음동두천 20.7℃
  • 구름많음서울 22.9℃
  • 구름많음원주 23.8℃
  • 구름많음수원 20.5℃
  • 흐림대전 23.1℃
  • 구름많음안동 19.4℃
  • 흐림대구 21.5℃
  • 흐림울산 19.5℃
  • 흐림광주 22.1℃
  • 흐림부산 20.8℃
  • 흐림고창 21.0℃
  • 흐림제주 23.7℃
  • 흐림서귀포 22.9℃
  • 구름조금강화 19.1℃
  • 구름많음이천 21.4℃
  • 구름많음보은 19.7℃
  • 흐림금산 20.5℃
  • 흐림강진군 21.5℃
  • 구름많음봉화 16.1℃
  • 흐림경주시 18.8℃
  • 흐림합천 19.5℃
  • 흐림거제 21.0℃
기상청 제공

한돈자조금, 대종상 영화제 공식 후원으로 국내 영화계 응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화인들 응원 위해 영화제 후원 및 한돈선물세트 협찬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가 지난 3일 열린 ‘제56회 대종상 영화제’를 후원하며, 영화인들을 응원하고 나아가 한돈을 홍보하는 활동을 펼쳤습니다. 

 

최근 국내 영화산업은 코로나19의 여파로 개봉이 연기되거나, 극장을 찾는 관객수가 크게 주는 등 침체 위기를 겪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이번 대종상 영화제도 감염 우려로 그랜드 워커힐 시어터홀에서 무관중으로 진행되었습니다. 당초 개막일은 2월 25일로 3개월 가량 행사가 연기되어 이번에 비로서 열리게 된 것입니다. 

 

이에 한돈자조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영화계를 응원하고자 후원과 함께 한돈 선물세트를 협찬하게 되었습니다. 구체적인 후원 및 협찬 규모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하태식 위원장은 “영화관람의 어려움, 사회적 분위기 등으로 위기를 겪고 있는 한국영화 시장의 발전을 위해 작은 도움을 보탤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로 인한 위기를 함께 극복하고자 힘을 보탠 한돈농가의 마음이 국내 영화인들에게 전해지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번 대종상 영화제는 모두의 예상대로 영화 '기생충'이 최우수 작품상과 감독상, 음악상, 시나리오상, 여우조연상 등 5관왕을 차지하며 대단원의 막을 내렸습니다. '기생충'의 감독은 유전자 조작 슈퍼 돼지를 다룬 영화 '옥자(2017년 작)'의 봉준호 감독 입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ASF·구제역 재난형동물감염병 대응 수의사 차원 중심 역할을 한다' 대한수의사회(회장 허주형)가 지난 30일 서울 용산역 회의실에서 '재난형동물감염병특별위원회(위원장 조호성 전북대 교수, 이하 감염병특위)' 첫 회의를 열고 본격 활동을 예고했습니다. 감염병특위는 지난 3월 1일 새로 출범한 제26대 대한수의사회 집행부가 처음으로 개설한 특별위원회 입니다. 최근까지 ASF, 구제역, AI 등 재난형동물감염병이 발생하고 있지만, 민간 차원에서 수의사 중심의 객관성 있는 정보를 제공하는 통로가 부족하다는 문제인식에서 이를 극복해 보고자 마련되었습니다. 감염병특위는 위원장으로 조호성 교수(전북대)를 비롯해 위원으로 오연수 교수(강원대), 탁동섭 교수(전북대), 이봉주 교수(전남대), 고상억 원장(발라드동물병원), 선우선영 이사(케어사이드), 김영준 실장(국립생태원), 손영호 소장(반석가금연구소), 조충희 연구위원(굿파머스) 등으로 구성되었습니다. 이들은 대부분이 정부 부처의 재난형동물감염병 관련 자문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특위는 국가재난형감염병 관련 포럼 개최, 부처 자문 및 협력 체계 구축, 국내 미발생 신종 국가재난형 감염병 모니터링을 통한 국내 유입 방지 대책 수립 등을 중점 사업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입니다. 이날 회의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