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구름많음동두천 19.2℃
  • 구름많음대관령 14.3℃
  • 구름많음북강릉 20.7℃
  • 구름많음강릉 22.3℃
  • 흐림동해 19.7℃
  • 구름많음서울 20.8℃
  • 흐림원주 19.9℃
  • 흐림수원 17.9℃
  • 구름많음대전 19.1℃
  • 흐림안동 19.8℃
  • 흐림대구 22.9℃
  • 흐림울산 22.5℃
  • 흐림광주 19.5℃
  • 흐림부산 22.1℃
  • 흐림고창 ℃
  • 흐림제주 20.1℃
  • 흐림고산 18.1℃
  • 흐림서귀포 20.5℃
  • 구름많음강화 18.4℃
  • 흐림이천 19.5℃
  • 구름많음보은 18.7℃
  • 흐림금산 17.9℃
  • 흐림김해시 22.9℃
  • 흐림강진군 21.0℃
  • 흐림봉화 18.5℃
  • 흐림구미 21.4℃
  • 흐림경주시 22.9℃
  • 흐림거창 19.1℃
  • 흐림합천 21.8℃
  • 흐림거제 21.2℃
기상청 제공

탄소중립

정부, 축산 저탄소 녹색성장 전략 발표... 2030년 온실가스 773만톤 수준 목표

농식품부 '축산분야 2030 온실가스 감축 및 녹색성장 전략' 발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송미령, 이하 농식품부)는 이달 3일 국무총리 주재 제33회 국정현안관계장관회의에서 축산분야 온실가스 감축 및 저탄소 축산업 확대를 주요 내용으로 하는 '축산분야 2030 온실가스 감축 및 녹색성장 전략'을 발표했습니다.

 

 

축산분야 온실가스 배출원 관리로 발생량 직접 감축

농식품부는 분뇨의 퇴·액비화 과정에서 다량의 온실가스가 발생하므로 분뇨의 정화처리 비중을 25%로 늘리고 에너지화 시설을 30개소까지 늘릴 계획입니다. 다량의 온실가스 저감을 위해 농가에 온실가스 저감 설비를 56%까지 확대 보급합니다.

 

또한, 저탄소 사양관리와 축종별 생산성 향상을 통하여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8년 940만톤 대비 18% 감축한 770만톤 수준으로 줄이고자 합니다. 이는 2030년 예상배출량 1,100만톤의 30%를 줄인다는 것입니다.

 

축산업을 활용하여 다른 분야의 온실가스 저감

축분을 활용한 바이오가스로 생산된 전기와 폐열을 활용하는 에너지화 단지를 현재 1개소에서 8개소까지 조성하는 등 축분으로 화석연료를 대체하는 방안을 마련하고, 축분 바이오차 활용 확대를 위한 규제 개선과 생산시설 투자를 확대합니다.

 

 

현장의 고투입 가축 사육 관행을 저투입, 저배출 구조로 전환

스마트 장비와 솔루션을 전업농의 30% 이상 보급하고, 축산과 경종을 연계한 자원순환 농업을 보다 활성화하기 위해 농식품 부산물의 사료화를 확대합니다.

 

저메탄·저단백 사료 급이 등 축산농가의 이행력 제고

축산분야의 저탄소 이행기반을 확충하기 위하여 온실가스 감축기술 개발을 촉진하고, 저탄소 축산물 인증제 확대, 저메탄·저단백 사료를 급이하는 농가에 사료비를 지원하는 저탄소 프로그램 등을 도입하여 축산농가의 이행력을 제고할 계획입니다.

 

농식품부는 2030년까지 축산농가의 시설개선, 분뇨처리 방법 개선, 스마트축산 확산 및 축산농가 인센티브 지급을 중점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며, 농가와 소비자 단체 및 전문가들로 구성된 민관합동 거버넌스를 구성하여 저탄소 이행상황을 점검하고 현장에서 발생하는 애로사항도 해소할 계획입니다.

 

김정욱 축산정책관은 “경종분야와 달리 축산물 소비 증가에 따라 축산분야의 온실가스 배출량이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므로,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 달성을 위한 축산분야 저탄소 전략을 수립하였다”라며 “이번 대책을 계기로 우리 축산업이 고투입 관행, 가축분뇨 문제 등을 개선하여 국민께 신뢰받는 지속가능한 산업으로 발전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습니다.

 

이근선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총 방문자 수
9,408,476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