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구름조금동두천 3.0℃
  • 맑음서울 6.1℃
  • 맑음원주 6.0℃
  • 맑음수원 3.0℃
  • 맑음대전 5.9℃
  • 맑음안동 5.2℃
  • 맑음대구 7.0℃
  • 맑음울산 7.0℃
  • 맑음광주 7.9℃
  • 맑음부산 9.0℃
  • 맑음고창 3.0℃
  • 맑음제주 12.4℃
  • 맑음서귀포 13.6℃
  • 맑음강화 1.5℃
  • 구름조금이천 4.6℃
  • 맑음보은 1.9℃
  • 맑음금산 3.4℃
  • 맑음강진군 5.1℃
  • 맑음봉화 0.7℃
  • 맑음경주시 4.0℃
  • 맑음합천 5.5℃
  • 구름조금거제 7.1℃
기상청 제공

농협 '돼지고기 소비확대, 가격안정화까지 양돈농가와 함께'

20일 농협중앙회 본관서 돼지고기 소비홍보 캠페인 펼쳐...한돈 수육 2천인분 배식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 이하 농협)가 20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농협중앙회 본관 직원식당에서 생산비 이하의 돼지가격 폭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돈농가를 돕기 위해 돼지고기 소비 홍보 캠페인을 펼쳤습니다. 

 

 

이날 농협은 2,000인분의 한돈 수육을 준비하였습니다. 이를 이성희 회장을 비롯한 임원진이 직원들에게 나누어 주고 함께 식사를 하면서 돼지고기 소비촉진을 위해 농협인부터 앞장 설 것을 다짐하고, 아울러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돈농가의 마음을 함께 나누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농협은 현재 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와 함께 '돼지고기 가격안정대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전국 농협 판매장과 온라인 매장을 통한 한돈 할인판매를 통한 소비촉진 활동과 함께 농협지역본부, 계열사, 교육원 등 구내식당에서 주 2회 이상 돼지고기 메뉴를 편성해 자체 소비 확대에도 힘쓰고 있습니다. 

 

 

이 때문일까요? 이런 가운데 돼지고기 도매가격은 여전히 생산비 수준 이하이지만, 11일부터 2천원대를 벗어나 간만에 3천원대에 진입, 계속 완만하게나마 상승 중입니다. 캠페인을 벌인 이날 20일은 3,275원/kg(제주, 등외 제외)을 기록했습니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소비부진으로 양돈농가는 말로 다할 수 없는 고통을 겪고 있다”며 “농협은 돼지고기 소비가 확대되고, 가격이 안정화 될 때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모두가 살고 싶은 농어촌에 축산인은 없다 총선이 16여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코로나 정국에도 각 정당들은 민심을 얻기 위한 총선 공약을 내고 선거에 여념이 없습니다. 축산관련단체협의회는 지난 2월 각 정당에 축단협 핵심 6대 요구사항을 제시했습니다. 핵심 6대 요구사항은 ▲가축분뇨 적정처리를 위한 가축분뇨법 개정 마련 ▲축산농가 공익직불제 도입·확대 ▲축산물 가격 및 수급안정 근본대책 마련 ▲국산 축산물 공공 급식 활성화 ▲지속가능한 축산과 농업을 위한 상생방안 마련 ▲대기업 축산 진출 저지 방안 마련 등 입니다.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정책위원회는 지난 15일 "모두가 살고 싶은 농어촌을 만들겠습니다"라는 구호와 함께 총선공약을 발표했습니다. 농어촌 지역의 의료 인프라 확충 등 복지체계를 구축하여 농어업인의 삶의 질을 향상시킵니다. 또한 농산물 수급·가격안정 대책을 추진하고 생산자 조직을 강화하여 농수산식품산업을 혁신하겠다는 의지를 공약에 담았습니다. 축단협이 제시했던 6대 요구사항은 더불어민주당의 공약에 담기지 않은 것으로 보입니다. 면밀히 살펴보면 더불어민주당의 총선공약은 꾸준한 논의를 거쳐 이미 농림축산식품부를 통해 진행되거나 진행될 예정인 정책들이 공약으로 다시 한번 정리되었습니다.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