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0 (화)

  • 흐림동두천 2.7℃
  • 흐림대관령 -3.0℃
  • 비 또는 눈북강릉 0.9℃
  • 흐림강릉 0.8℃
  • 흐림동해 3.9℃
  • 흐림서울 3.9℃
  • 흐림원주 5.2℃
  • 수원 5.0℃
  • 흐림대전 5.4℃
  • 안동 3.9℃
  • 대구 5.9℃
  • 울산 6.1℃
  • 광주 7.8℃
  • 부산 7.2℃
  • 흐림고창 6.2℃
  • 제주 12.2℃
  • 구름많음고산 13.0℃
  • 흐림서귀포 12.9℃
  • 흐림강화 3.1℃
  • 흐림이천 3.3℃
  • 흐림보은 5.2℃
  • 흐림금산 5.4℃
  • 흐림김해시 6.9℃
  • 구름많음강진군 8.2℃
  • 흐림봉화 3.8℃
  • 흐림구미 5.3℃
  • 흐림경주시 6.0℃
  • 흐림거창 4.3℃
  • 흐림합천 6.2℃
  • 흐림거제 7.3℃
기상청 제공

[한 장의 사진] 대책 회의 대신 '딸기밭' 방문한 ASF 중앙사고수습본부장

20일 포천 ASF 재발한 날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충남 논산 딸기농가 방문 및 수출 간담회 일정 소화

 

20일 경기도 포천 사육돼지에서 ASF가 재발한 가운데 ASF 방역 대책의 수장이라 할 수 있는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 정황근 장관이 관련 대책 회의 대신 딸기밭을 찾아 구설에 올랐습니다. 이날 정 장관은 긴급하게 마련된 ASF 중앙사고수습본부 점검 회의 대신 원래 일정인 딸기 농가 방문과 수출 관련 간담회 일정을 소화했습니다. 이 때문에 이날 방역 점검 회의는 권재한 농업혁신정책실장의 주재로 열렸습니다(관련 기사). 김인중 농식품부 차관은 국회에 있었던 것으로 확인됩니다. 한돈산업 입장에서 씁쓸한 정 장관의 행보입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총 방문자 수
8,791,487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