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9 (일)

  • 맑음동두천 2.9℃
  • 연무서울 3.4℃
  • 맑음원주 2.6℃
  • 박무수원 3.6℃
  • 연무대전 5.0℃
  • 연무안동 4.4℃
  • 연무대구 7.0℃
  • 연무울산 5.8℃
  • 연무광주 6.1℃
  • 연무부산 7.0℃
  • 맑음고창 4.2℃
  • 연무제주 9.1℃
  • 박무서귀포 8.6℃
  • 맑음강화 2.8℃
  • 맑음이천 3.1℃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4.5℃
  • 맑음강진군 7.0℃
  • 흐림봉화 3.2℃
  • 구름조금경주시 7.1℃
  • 맑음합천 5.5℃
  • 구름조금거제 6.8℃
기상청 제공

대만, ASF 유입 위험 고조....입국자 수화물 조사 대상 국가 확대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브루나이 등 4개국 입국자 대상 검사 추가

대만이 6일 0시부터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브루나이 등 아시아 4개국으로부터의 입국자 수화물에 대해서도 100% X-레이 등의 검사를 실시하는 등 국경검역을 한층 강화하고 나섰습니다. 

 

 

대만의 중앙재해대응센터는 최근 아시아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멈추지 않고 계속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ASF의 대만 유입을 막기 위해 기존 ASF 고위험 국가(중국, 베트남, 라오스, 캄보디아, 미얀마, 태국, 북한, 한국, 러시아, 필리핀 등)뿐만 아니라 다른 아시아 국가의 승객 수화물에 대해서도 ASF 관련 축산물 반입 여부 검사를 추가한다고 5일 밝혔습니다. 

 

 

아시아에서의 ASF는 지난해 8월 중국을 시작으로 몽골, 베트남, 캄보디아, 북한, 라오스, 미얀마 등으로 확산되었으며 발병 1년이 지난 현재 시점에도 확산과 피해는 계속 커지고 있습니다. 중국과 베트남, 라오스가 대표적입니다. 

 

대만은"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브루나이 등 4 개국에는 ASF 발병이 없지만, 예방조치 차원에서 이들 국가로부터 입국하는 여행객의 수화물에 대해 검사를 실시하겠다"며, "다가오는 중추절(추석)을 맞아 중국 여행객들이 육류 제품, 특히 고기월병을 가져오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대만의 중추절은 우리와 같은 13일 입니다. 

 

 

대만은 6일 기준 해외휴대축산물에서 ASF 바이러스 유전자가 검출된 사례가 139건(중국산 117, 베트남 22) 입니다. ASF 발병국가로부터 휴대축산물 가져와 20만 달러(75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한 사례는 483건(중국 443, 베트남 40)에 달합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다비육종,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과의 업무 협약 체결 다비육종(대표이사 민동수)은 지난 14일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대표이사 김도영) 및 백두대간 브랜드협의회(회장 최성원)와의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상호 협력 및 호혜의 원칙 아래 적극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은 청정지역 강원도를 기반으로 한 친환경인증 회원농가에서 사육된 돼지를 통해 생산부터 유통까지 깨끗하고 체계적인 시스템을 갖추고 있습니다.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2004년 강원도 농수특산물품질보증, 2006~2019년 소시모 우수축산물브랜드 인증, 2008년 브랜드 경진대회 돼지부문 ‘고품질상’, 2016년 친환경축산 유통부문 ‘대상’, 2018년 축산물브랜드 경진대회 ‘우수상’ 등을 획득 및 수상하며 지속 발전하고 있는 브랜드 경영체입니다. 다비육종은 ‘국내 최초 종돈 판매 6만두 달성’을 기록하였으며, 우수한 유전자원에 대한 가치를 인정받아 국내 종돈시장 최대 생산기반 및 분양실적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다비육종은 '금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보유하고 있는 역량과 자원을 최대한 활용하여 장점을 극대화하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룰 수 있는 방향으로 긴밀히 업무를 협조할 계획이며, 회원농가에 우수한 종돈 공급 및 회원농가 사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