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2 (수)

  • 맑음동두천 7.8℃
  • 맑음서울 7.3℃
  • 흐림원주 4.6℃
  • 구름많음수원 4.8℃
  • 흐림대전 3.4℃
  • 흐림안동 4.0℃
  • 대구 4.7℃
  • 울산 7.2℃
  • 광주 5.5℃
  • 부산 9.0℃
  • 흐림고창 3.4℃
  • 제주 12.2℃
  • 서귀포 12.7℃
  • 맑음강화 7.6℃
  • 흐림이천 3.8℃
  • 흐림보은 3.1℃
  • 흐림금산 2.5℃
  • 흐림강진군 7.1℃
  • 흐림봉화 5.8℃
  • 흐림경주시 6.1℃
  • 흐림합천 3.6℃
  • 흐림거제 6.7℃
기상청 제공

초고온 미생물을 활용한 동물사체처리 기술 개발...완전 분해에 한 달

신화건설, 농기평 R&D 지원으로 기술 개발, 토양 및 지하수 오염 등의 환경 피해를 최소화하는 친환경 공법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원장 오경태, 이하 농기평)은 농식품 R&D 지원을 통해 '친환경 공법으로 초고온 미생물을 활용한 동물 사체 처리기술'이 개발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 기술을 통해 안락사 및 폐사한 가축에 대한 매몰이나 소각, 랜더링 처리 등의 기존 방법을 대신할 수 있습니다. 이들 방법은 악취뿐만 아니라 환경적인 문제를 유발하며, 특히 랜더링은 처리용량이 제한적이고 처리시간이 많이 걸리는 한계가 있습니다. 

 

이에 농림축산식품부와 농기평은 2018년부터 지난 2년간 ‘가축질병대응기술개발사업’을 통해 고효율 사체처리기술 개발 연구를 지원해 새로운 방식의 친환경 동물 전염병 후속조치 기술을 개발하였습니다. 

 

 

이번 연구를 주관한 신화건설 권영준 연구팀은 이번에 개발한 사체 처리기술은 “미생물이 그 자체만으로 95℃ 이상 발효 온도를 끌어올려 유기물과 수분 그리고 악취를 효율적으로 제거하는 기술이며, 초고온 호기성(85~110℃) 미생물은 난분해성 물질을 효율적으로 분해하고 병원균 사멸효과가 우수하여 돼지나 소를 25일 이내 완전 분해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현재 매몰을 통한 가축의 처리 및 사후 관리에는 통상 3년의 기간이 소요됩니다. 

 

권 연구팀은 또한, 이 기술은 "토양이나 수질오염을 야기하는 침출수와 같은 환경피해 요소가 없으며 발효 후 남은 부산물을 다시 공법에 사용할 수 있도록 처리하거나, 기능성 퇴비로 만들어 활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농기평 오경태 원장은 “가축전염병으로 발생되는 동물 처리 등의 비용 손실 문제가 국가적인 현안으로 제기되고 있는 시점에서, 기존 처리 방식의 한계점을 극복하고 더 나아가 가축질병 분야 뿐 아니라 환경, 화학, 식품·사료 등 미래 환경생명 공학 산업에도 적용할 수 있을 것이다 ”라고 말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한때 1000원대 돈가 우려에 사이드카 발동까지...21일 돈가 2,301원으로 폭락 '사이드카', 주식시장에서 주가의 등락폭이 갑자기 커질 경우 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완화하기 위해 주식매매를 일시 정지시키는 제도(출처 두산백과) 어제 돈가가 2,301원(전국탕박, 제주제외)까지 떨어져 양돈산업을 큰 충격에 몰아넣었습니다. 21일 일부 도매시장은 돈가가 천 원대로 떨어질 것을 우려해서 경매를 중단시키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습니다. 주식시장에서 주가가 폭락하면 주식매매를 일시 정지시키는 것처럼 도매시장에도 일종의 사이드카(경매중단)가 발동된 것입니다. 매우 이례적인 일입니다. K 도매시장은 돈가가 2천 원 바닥까지 내려가자 12시 30분쯤 경매중단을 선언하고 이를 알리는 문자를 발송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결국 최종 평균 돈가는 2,301원까지 내려갔습니다. 전날인 20일(2681원)대비 14.2% 하락했습니다. 20일 가격도 17일(3,109원) 비하면 13.4% 떨어진 가격입니다. 돈가가 설을 앞두고 추풍낙엽 수준입니다. 가격 폭락에 주된 요인은 현재 세 가지로 추정됩니다. 소비부진, 홍수출하에 더해 최근 육가공의 작업두수 감소 등이 더해진 결과라는 것입니다. 돼지고기 소비부진은 익히 알려진 바 입니다. 한 산업 관계자에 따르면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