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0 (화)

  • 구름많음동두천 5.9℃
  • 박무서울 7.1℃
  • 흐림원주 6.3℃
  • 박무수원 8.1℃
  • 박무대전 10.0℃
  • 박무안동 1.2℃
  • 연무대구 4.3℃
  • 연무울산 11.4℃
  • 박무광주 8.4℃
  • 구름조금부산 14.3℃
  • 구름조금고창 12.5℃
  • 구름조금제주 17.6℃
  • 구름많음서귀포 16.1℃
  • 흐림강화 4.3℃
  • 구름많음이천 6.0℃
  • 구름많음보은 4.7℃
  • 구름많음금산 9.1℃
  • 구름많음강진군 10.0℃
  • 흐림봉화 2.0℃
  • 구름많음경주시 7.5℃
  • 흐림합천 4.8℃
  • 구름조금거제 10.4℃
기상청 제공

[한 장의 사진] '돼지만 키우고 싶다'

철원 고립화 해제....야생멧돼지에 바이러스 검출 지속, 재확산 우려 남아

지난달 27일 강원도 철원에서의 생축 반입이 허용되었습니다. 이른바 정부의 '철원지역 고립화'가 해제된 것입니다. 아울러 철원 내 북한 접경지역 5km 반경 내 28개 농장 수매·도태도 15번째 농장을 끝으로 중단되었습니다. 

 

 

간만에 자돈을 받아 돈방을 가득 채운 농장주는 '그저 돼지만 키우며 살고 싶다'고 말합니다. 단순한 소망이지만, 접경지역에서는 결코 녹녹치 않은 바램입니다. 

 

아직까지 ASF 사태는 끝나지 않았습니다. 야생멧돼지에서는 여전히 바이러스가 확인되고 있습니다. 여전히 잔불이 남아 언제고 큰 불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정부가 보여주기식 포획보다 잔불 정리에 보다 더 매진하기를 바랍니다. 

관련기사




비육돈 어쩌나...사실상 항체양성률 추가검사 여지 없앤다 정부가 구제역 항체양성률 확인검사를 아예 생략하는 것을 추진해 논란이 일 전망입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지난 4일 혈청시료채취 기준에 따른 검사두수 이상으로 실시한 경우 확인검사를 생략토록 하고, 추가검사 기간 단축 등의 내용이 담긴 '구제역 예방접종․임상검사 및 확인서 휴대에 관한 고시' 일부 개정안을 행정예고했습니다. 농식품부는 앞서 올해 6월 발표한 '2019 구제역 방역 개선대책'에서 양돈농가에 대해 백신접종 사각지대를 제거한다는 차원에서 항체검사 횟수와 과태료를 늘리고, 최초 검사 시부터 16두에 대해 항체검사를 실시하여 항체양성률이 기준치 미만일 경우 확인검사 없이 즉시 과태료를 부과한다는 방침을 밝힌 바 있습니다. 1회 위반시 과탤는 500만원 입니다. 이번 고시 개정안에 구제역 시료채취 기준에 따른 검사두수-16두 이상으로 실시한 경우, 추가적인 확인검사 조항을 아예 생략한 것입니다. 또한, 항체양성률 기준치 이하 확인 시 추가 검사간격을 1~2개월에서 2주로 단축했습니다. 제4조(예방접종 명령이행여부의 확인을 위한 항체보유상황 조사) ① 가축전염병예방법(중략)에 따라 시ㆍ도 가축방역기관장은 (중략) 가축사육시설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