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3 (목)

  • 구름많음동두천 6.4℃
  • 연무서울 7.0℃
  • 구름많음원주 7.4℃
  • 연무수원 6.1℃
  • 연무대전 9.1℃
  • 박무안동 6.4℃
  • 박무대구 7.5℃
  • 흐림울산 8.4℃
  • 구름많음광주 8.3℃
  • 흐림부산 9.3℃
  • 흐림고창 ℃
  • 구름많음제주 10.6℃
  • 흐림서귀포 14.0℃
  • 구름조금강화 6.2℃
  • 구름많음이천 8.1℃
  • 구름많음보은 6.5℃
  • 구름조금금산 5.6℃
  • 흐림강진군 9.0℃
  • 구름많음봉화 4.1℃
  • 구름많음경주시 7.9℃
  • 흐림합천 8.3℃
  • 흐림거제 8.4℃
기상청 제공

여주, 정읍, 포천서 연달아 화재....총 3억8천5백만 원 재산피해

6일 아침 여주, 7일 새벽 정읍과 포천에서 불...돈사 소실 및 돼지 폐사

지난 5일 경북 영주에서 화재로 모돈 200여 두가 폐사했다는 소식을 전해드렸습니다(바로보기). 6일과 7일에도 돈사화재가 이어졌습니다. 

 

 

먼저 6일 아침 8시42분경 경기도 여주시 가남면 양돈장에서 전기적 요인으로 추정되는 불이 났습니다. 경기도재난소방본부에 따르면 불은 자돈사 내부 중앙 남측 보온등 부근에서 발화했습니다. 

 

이 불로 돈사(396㎡)와 기계류 등이 소실되고 자돈 1000여 두가 폐사하는 등 소방서 추산 1억6천7백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습니다. 

 

 

다음날인 7일 새벽에는 전라북도 정읍과 경기도 포천에서 연달아 원인모를 불이 났습니다. 정읍 화재는 오전 2시34분경 정읍시 감곡면 소재 양돈장에서 발생했습니다. 이 불로 돈사 일부(420㎡)가 소실되고, 육성돈 650여 두가 폐사해 소방서 추산 6천8백만 원의 재산 피해를 입었습니다. 

 

 

이어 포천 화재는 오전 3시30분경 포천시 관인면 소재 양돈장에서 발생했습니다. 이 불로 돈사 일부가 소실되고 모돈 28두가 폐사해 소방서 추산 1억5천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현재 정확한 화재 원인 조사에 나섰습니다. 

 

소방청 자료에 따르면 7일 기준 올해 돈사 화재는 모두 154건 입니다. 누적피해액은 142억5천만 원에 달합니다. 

 

 ※양돈장 화재 예방을 위한 필수 점검 대상 4가지(바로보기)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