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2 (수)

  • 흐림동두천 -1.1℃
  • 흐림서울 0.9℃
  • 흐림원주 -0.1℃
  • 흐림수원 2.1℃
  • 흐림대전 1.6℃
  • 흐림안동 -0.9℃
  • 흐림대구 1.6℃
  • 흐림울산 5.1℃
  • 광주 3.6℃
  • 흐림부산 6.9℃
  • 흐림고창 1.9℃
  • 흐림제주 10.1℃
  • 서귀포 10.3℃
  • 흐림강화 0.0℃
  • 흐림이천 -1.0℃
  • 흐림보은 0.0℃
  • 흐림금산 0.3℃
  • 흐림강진군 5.1℃
  • 흐림봉화 -0.4℃
  • 흐림경주시 1.9℃
  • 흐림합천 1.6℃
  • 흐림거제 5.8℃
기상청 제공

세계 구제역 전문가, 2박3일 부산서 한 자리에..아시아 내 구제역 대응 논의

12월 3`5일 부산 롯데호텔 제14차 'OIE·FAO 구제역 전문가 회의...검역본부 주도적 역할

지난주 우리나라의 주관으로 국제기구의 주요 구제역 전문가가 부산에 모여 아프리카 및 아시아의 구제역 대응방안을 함께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 이하 ‘검역본부’)는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부산 롯데호텔에서 '제14차 세계동물보건기구(OIE) 및 유엔식량기구(FAO) 구제역 전문가 회의'를 개최하였다고 밝혔습니다. 

 

올해는 15개 국가의 표준실험실 전문가 등 총 40여 명이 참석하였으며, 우리나라가 구제역 방역 정책 및 기술 개발을 선도적으로 추진함에 따라 전 세계 구제역 전문가들이 주목하면서 국내에서 개최하게 되었습니다. 

 

이번 회의에서는 각 국의 OIE·FAO 표준실험실 별 현안 발표에 이어, 아프리카와 아시아 지역 내 구제역 대응방안을 집중 논의하였습니다. 

 

 

참석자들은 지역 내 구제역 발생분석을 통해 위험도 지도 업데이트 작업을 진행하였으며, 구제역 백신의 지역 내 적합성, 바이러스의 혈청학적 및 표준항원선별 등 최신 과학적 성과를 심도 있게 논의하고 향후 발전방향을 모색하였습니다. 

 

회의 기간 검역본부는 주도적인 역할을 하였습니다. 박종현 구제역백신연구센터장은 올해 국내 발생상황과 방역추진 성과를 발표하였습니다. 구복경 연구관은 표준실험실 전문가들의 아프리카 지역 상황 발표 자리에서 좌장을 맡아 회의를 진행하였습니다. 

 

박봉균 검역본부장은 “이번 행사는 전세계 구제역 전문가들과 정보 공유 네트워크 구축과 국제 협력 활동을 강화하는 대표적인 국제협력의 사례로서, 검역본부가 구제역 진단기술 및 백신 개발 등 구제역 방역정책을 뒷받침하는 연구개발에 대하여 세계적으로 주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밝혔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한때 1000원대 돈가 우려에 사이드카 발동까지...21일 돈가 2,301원으로 폭락 '사이드카', 주식시장에서 주가의 등락폭이 갑자기 커질 경우 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완화하기 위해 주식매매를 일시 정지시키는 제도(출처 두산백과) 어제 돈가가 2,301원(전국탕박, 제주제외)까지 떨어져 양돈산업을 큰 충격에 몰아넣었습니다. 21일 일부 도매시장은 돈가가 천 원대로 떨어질 것을 우려해서 경매를 중단시키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습니다. 주식시장에서 주가가 폭락하면 주식매매를 일시 정지시키는 것처럼 도매시장에도 일종의 사이드카(경매중단)가 발동된 것입니다. 매우 이례적인 일입니다. K 도매시장은 돈가가 2천 원 바닥까지 내려가자 12시 30분쯤 경매중단을 선언하고 이를 알리는 문자를 발송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결국 최종 평균 돈가는 2,301원까지 내려갔습니다. 전날인 20일(2681원)대비 14.2% 하락했습니다. 20일 가격도 17일(3,109원) 비하면 13.4% 떨어진 가격입니다. 돈가가 설을 앞두고 추풍낙엽 수준입니다. 가격 폭락에 주된 요인은 현재 세 가지로 추정됩니다. 소비부진, 홍수출하에 더해 최근 육가공의 작업두수 감소 등이 더해진 결과라는 것입니다. 돼지고기 소비부진은 익히 알려진 바 입니다. 한 산업 관계자에 따르면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