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7 (금)

  • 맑음동두천 -5.5℃
  • 맑음서울 -5.2℃
  • 맑음원주 -4.0℃
  • 맑음수원 -4.9℃
  • 맑음대전 -4.9℃
  • 맑음안동 -3.8℃
  • 맑음대구 -1.5℃
  • 맑음울산 -1.3℃
  • 맑음광주 -2.2℃
  • 맑음부산 1.4℃
  • 구름많음고창 -3.4℃
  • 제주 0.1℃
  • 서귀포 0.9℃
  • 맑음강화 -5.8℃
  • 맑음이천 -4.9℃
  • 맑음보은 -4.8℃
  • 구름조금금산 -4.1℃
  • 구름조금강진군 -1.7℃
  • 맑음봉화 -3.8℃
  • 맑음경주시 -1.5℃
  • 맑음합천 -0.6℃
  • 맑음거제 0.4℃
기상청 제공

동물복지

[한 장의 사진] 양돈선진국은 있고 우리는 없다

돼지 안락사(도태)에 대한 구체적인 지침과 방법, 장치, 교육 등 필요, 동물학대 이슈 재발 가능성 있어


한돈산업은 아직까지 농장 내에서의 돼지 안락사(도태)에 대한 구체적인 지침과 절차, 장치 등을 만들고 있지 않습니다. 관련 다양한 장치가 개발되고, 교육이 이루어지고 있는 양돈선진국과 비교되는 대목입니다. 몇 년 전 우리 언론은 농장 관리자가 망치로 돼지를 도태하는 장면을 여과 없이 소개해 큰 사회적 충격을 준 바 있습니다(관련 기사). 언젠가 더 크게 재발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농장에서 '일상'이라고 생각하는 도태는 일반에게는 '동물학대'로 비춰질 수 있습니다. 이제라도 한돈산업은 지혜를 모아 미리 대비해야 합니다. 

 

참고 글: 양돈현장에서의 안락사 지침(On-Farm Euthanasia of Swine)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