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7 (월)

  • 구름조금동두천 21.0℃
  • 구름조금서울 21.9℃
  • 맑음원주 23.2℃
  • 구름많음수원 20.8℃
  • 구름많음대전 23.5℃
  • 구름조금안동 23.5℃
  • 구름많음대구 26.5℃
  • 구름많음울산 21.6℃
  • 구름많음광주 22.9℃
  • 구름많음부산 20.7℃
  • 구름많음고창 20.6℃
  • 구름많음제주 21.5℃
  • 구름많음서귀포 21.1℃
  • 구름조금강화 18.4℃
  • 구름조금이천 22.2℃
  • 구름많음보은 22.9℃
  • 구름조금금산 21.8℃
  • 맑음강진군 22.5℃
  • 구름조금봉화 18.7℃
  • 구름많음경주시 23.7℃
  • 구름조금합천 24.0℃
  • 구름많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

[회장염에 대한 진실과 오해(2)] 회장염의 발생률은 얼마나?

출처: 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 양돈사업부

[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 주최 웨비나, '회장염에 대한 진실과 오해(강사 조호성 교수, 전북대학교' 영상 첫 번째의 요약 입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영상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돼지와사람]

 

 

 

먼저 중국의 사례를 살펴보면, '14년 11개 지역 항체양성률 조사 결과 유병률이 43~100%를 보였으며, 덴마크는 94%('00년), 스웨덴은 48%('05년), 미국 91%('07년), 호주 84%('10년) 입니다. 나라마다 다양한 유병률을 보이고 있지만, 비교적 높은 것이 특징입니다. 

 

우리나라의 경우 '05년 항원 검사에서는 47%, '01년 항체 검사에서는 100%라는 보고가 있습니다. 우리나라 농장에 회장염이 만연되어 있다는 사실을 유추해 볼 수 있는 가운데 좀더 정확한 분석을 위해 앞으로 국가 단위의 회장염 발생률 조사가 요구됩니다. 

관련기사




방역 컨트롤타워 '방역정책국', '임시' 떼고 '정규화'되다 2017년 8월 8일 '방역'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국' 단위 조직이 농림축산식품부의 '축산정책국'에서 분리되었습니다(관련 기사). 바로 '방역정책국' 입니다. 그런데 이번에 방역정책국이 정규 조직이 되었습니다.사실 여지껏 한시적인 조직이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 이하 농식품부)는 올해 9월 30일까지 한시적으로 운영 예정이었던 '방역정책국'이 최근 ‘행정안전부 신설기구 평가 심사위원회’의 심사 결과 정규화하기로 최종 결정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앞으로도 방역정책국이 우리나라 가축전염병 대응 콘트롤타워 역할을 계속 수행한다는 의미입니다. 이번 정규화 결정은, 17년 8월 방역정책국이 신설된 후 2년여 운영동안 가축방역에 성과가 있었던 것이 높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신설 이후 구제역은 ‘18년 2건, 19년 3건 발생에 그쳤고, 고병원성 AI는 ’18년 22건, ‘19년은 미발생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한돈산업의 초미의 관심사인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의 유입을 현재까지 잘막아내고 있습니다. 방역정책국은 그간 관계부처, 유관 방역기관과의 원활한 협조 등 체계화된 방역 체계를 구축해가는데 중심적인 역할을 수행했다고 평가받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