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토)

  • 맑음동두천 19.1℃
  • 맑음서울 21.1℃
  • 맑음원주 20.9℃
  • 박무수원 18.3℃
  • 박무대전 22.2℃
  • 흐림안동 20.2℃
  • 흐림대구 19.8℃
  • 흐림울산 18.6℃
  • 흐림광주 21.9℃
  • 박무부산 18.4℃
  • 흐림고창 20.1℃
  • 박무제주 20.1℃
  • 흐림서귀포 22.5℃
  • 구름조금강화 17.2℃
  • 구름조금이천 21.0℃
  • 구름많음보은 20.7℃
  • 구름많음금산 21.8℃
  • 흐림강진군 21.4℃
  • 구름많음봉화 16.4℃
  • 흐림경주시 18.9℃
  • 흐림합천 22.7℃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인천시가 지자체 가운데 처음으로 ASF 매몰지 복원 작업 나선다

강화 소재 매몰지 30개 가운데 예방적 살처분 24개소 대상 연내 순차 진행 예정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가 강화의 ASF 관련 매몰지에 대한 발굴·복원 작업에 나섭니다. ASF 매몰지 복원 사업은 지자체 가운데 처음 입니다. 

 

 

강화군 내 ASF 매몰지는 총 30개소(발생농가 5, 예방적 살처분 24, 군유지 1) 입니다. 지난해 9월과 10월 인천시는 강화군 내 39농가 4만 3,602두의 돼지를 살처분·매몰한 바 있습니다.  

 

이번 발굴·복원 사업은 전체 매몰지 가운데 예방적 살처분 매몰지 24개소가 대상입니다. 사업 추진을 위해 시는 국비 포함 총사업비 36억8천7백만원을 확보하고, 지난 3월 토양 미생물검사 및 병원체 정밀검사를 통해 환경부・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발굴·복원 사업추진 승인도 완료하였습니다. 

 

 

매몰지 발굴·복원 사업은 매몰지 조성상태와 주변 민가 상황 등을 고려해 연내 순차적으로 진행되며, 발굴 작업 시 나온 잔존 가축 사체는 랜더링(분쇄 및 열처리) 처리할 예정입니다. 또한, 혹시 모를 침출수 유출을 대비해 토양변색 및 오염 등을 철저히 확인하고 토양 되메우기와 소독을 실시하여 토양오염을 방지할 계획입니다. 

 

인천시는 “가축매몰지에 대한 철저한 사후관리 및 신속한 발굴복원 사업 추진을 통한 토양 원상복구로, 주민 피해를 최소화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이번 인천 강화를 시작으로 다른 지역에서도 ASF 관련 매몰지 발굴·복원이 본격화될 전망입니다. 2차 환경오염 우려와 민원 발생으로 무작정 미룰 수 없습니다. 이번 발굴·복원 사업을 계기로 ASF 희생농가의 재입식 논의에 한 걸음 다가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랍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