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18.0℃
  • 구름많음서울 17.9℃
  • 구름많음원주 16.2℃
  • 구름많음수원 16.7℃
  • 구름많음대전 18.6℃
  • 구름많음안동 17.7℃
  • 구름많음대구 19.6℃
  • 구름많음울산 19.9℃
  • 구름많음광주 18.5℃
  • 구름조금부산 18.2℃
  • 구름많음고창 17.0℃
  • 구름많음제주 18.2℃
  • 구름많음서귀포 19.0℃
  • 맑음강화 16.2℃
  • 구름많음이천 17.0℃
  • 흐림보은 17.7℃
  • 구름많음금산 16.9℃
  • 구름많음강진군 18.3℃
  • 흐림봉화 16.2℃
  • 구름많음경주시 20.2℃
  • 구름많음합천 19.0℃
  • 구름많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100여일 만에 접경지역 농장 내 차량진입 '옛말' 됐다

접경지역 축산차량 출입통제(5.1~8.14), 내부울타리 등 설치로 농장 내 차량 진입 사실상 사라져

URL복사

정부가 지난 5월 1일부터 접경지역 양돈농가(395호)를 대상으로 축산차량 출입통제 계획을 시행하고 있는 가운데 지난 14일부로 기준 농장 내 차량 진입이 사실상 전면 중단된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관련 기사). 거의 백일만의 일입니다. 

 

 

정부가 구분한 농장 내 축산차량 통제 유형은 크게 3가지로 나누어집니다. 차량이 농장 내부로 전혀 출입하지 않는 ①유형(완전통제), 농장 내부울타리 바깥으로 차량 출입구역을 제한하는 ②유형(부분통제), 농장 내 차량 진입을 통제하지 못하는 ③유형(통제불가능) 등 입니다.

 

 

이 가운데 ③유형에 해당하는 농가가 이번에 포천, 양주, 철원 등 접경지역 경기·강원 북부 14개 시·군에서는 완전히 사라진 것입니다. 이들 농가는 모두 농장 내 내부울타리와 방역실을 설치하여 ②유형으로 전환되었습니다.

 

최초 시행 전 조사에서 ③유형에 해당하는 농가는 모두 213곳으로 전체 과반 이상을 차지하였습니다. 대한한돈협회는 '현실과 동떨어졌다'는 이유로 중단을 요구하는 시위를 벌이기도 했습니다. 

 

한편 접경지역 관할 광역지자체인 경기도와 강원도는 이들 365호 양돈농장에 대해 이행계획에 따른 유형별 시설 보완과 출입통제 조치에 차질이 없도록 지속적으로 관리를 철저히 한다는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검역본부, '아프리카돼지열병 역학조사의 이해와 방법' 책자 발간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 이하 ‘검역본부’)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역학조사의 이해와 방법' 책자를 발간, 일선 관련 기관에 하였습니다. 검역본부는 이번 책자에 ASF 역학조사 역량 강화를 위하여 ‘야생멧돼지에 대한 철저한 차단방역을 통한 돼지 사육농장의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 차단’을 주제로 지난 8월 온라인으로 개최한 2020 국제수의역학워크숍(관련 기사) 국내·외 연자의 발표내용과 역학조사 자료를 담았습니다. 유럽연합, 폴란드, 루마니아, 베트남 등 한국보다 먼저 ASF 발생을 경험한 나라의 역학 및 대응 경험, 교훈 등을 슬라이드와 스크립트로 정리하였습니다. 또한 ASF 역학적 정보에 대한 퀴즈, 역학조사 기본개념 및 양돈 사양관리 용어 정리 등 ASF를 이해하는 데 필요한 자료도 함께 실었습니다. 이번 책자는 검역본부 전자 도서관(바로보기)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검역본부 역학조사과 이은섭 과장은 “이번 책자는 지난 3월에 발간한 '고병원성조류인플루엔자(HPAI) 역학조사의 이해와 방법'에 이은 ‘역학조사의 이해와 방법’ 시리즈의 두 번째 책자이다"며, "앞으로도 주요 재난형 동물질병에 대한 전문 역학서적 발간을 통하여 역학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