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3 (토)

  • 맑음동두천 25.2℃
  • 구름많음대관령 18.4℃
  • 박무북강릉 22.0℃
  • 구름많음강릉 23.6℃
  • 구름많음동해 22.6℃
  • 연무서울 27.8℃
  • 구름많음원주 26.8℃
  • 흐림수원 25.6℃
  • 맑음대전 25.1℃
  • 구름많음안동 24.5℃
  • 구름많음대구 26.0℃
  • 흐림울산 23.3℃
  • 구름많음광주 25.4℃
  • 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5.0℃
  • 흐림제주 26.2℃
  • 구름많음고산 23.8℃
  • 흐림서귀포 24.9℃
  • 구름조금강화 24.3℃
  • 구름많음이천 26.4℃
  • 맑음보은 25.9℃
  • 맑음금산 24.2℃
  • 흐림김해시 24.9℃
  • 흐림강진군 24.7℃
  • 맑음봉화 21.6℃
  • 구름많음구미 26.8℃
  • 흐림경주시 24.7℃
  • 흐림거창 24.1℃
  • 흐림합천 24.3℃
  • 흐림거제 23.6℃
기상청 제공

대통령직속 탄녹위 "가축분뇨 에너지화 시설 지원 확대" 약속

탄소중립녹색성장위원회, 4일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이천바이오에너지 방문 및 현장 애로사항 청취

대통령직속 '2050 탄소중립녹색성장위원회(공동위원장 한덕수 국무총리, 김상협 카이스트 부총장, 이하 '탄녹위')'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송미령, 이하 '농식품부')와 함께 지난 4일 오후, 가축분뇨를 활용한 에너지화 시설인 '이천바이오에너지(경기 이천 소재)'를 방문하였습니다.

 

 

이번 방문은 농식품부에서 지난 1월에 발표한 '축산부문 2030 온실가스 감축 및 녹색성장 전략'을 이행하고 있는 현장의 추진 상황을 살펴보고, 관계자들의 애로 사항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되었습니다. 

 

이천바이오에너지(관련 기사)는 주변 농가에서 나오는 돼지분뇨 등을 이용해 연간 2,480MWh의 전기를 생산하는 에너지화 시설입니다. 축산부문 온실가스 감축 전략 중 가축 분뇨처리 방식 개선을 담당하며 자원순환과 친환경에너지타운 조성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이곳에서 생산되는 바이오가스를 활용해 주변지역 주민들에게 싼 값에 전기를 제공하고, 전기 생산 후 발생하는 폐열은 열교환기를 통해 회수해 흡수식 냉난방기에 공급, 시설하우스, 저온 보관창고 등에 활용할 예정입니다. 

 

이날 탄녹위와 농식품부는 가축분뇨와 유기성폐기물 등을 에너지화하는 시설과 바이오에너지 생산과정에서 부산물로 발생하는 황화수소(H2S)의 정제시설 등을 둘러보고 관계자들과 함께 간담회를 가졌습니다. 간담회에서는 가축분뇨 공동자원화 사업 확대 필요 의견이 나왔습니다. 회사 관계자들은 환경영향평가 기준 완화 및 절차 간소화 등을 건의했습니다. 

 

이번 현장방문을 주관한 탄녹위 주대영 사무차장은 “축산부문 온실가스 감축을 실현하기 위해 에너지화 시설 지원을 확대하고,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사항에 대해 농식품부, 환경부 등 관계부처들과 협의를 통해 개선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정부는 지난 1월 발표한 '축산분야 2030 온실가스 감축 및 녹색성장 전략(관련 기사)'을 통해 가축분뇨의 정화처리 비중을 25%로 늘리고 에너지화 시설을 30개소까지 늘린다는 계획입니다. 축분을 활용한 바이오가스로 생산된 전기와 폐열을 활용하는 에너지화 단지를 현재 1개소에서 8개소까지 조성한다는 방침입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총 방문자 수
9,779,533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