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금)

  • 흐림동두천 22.8℃
  • 구름많음서울 29.1℃
  • 흐림원주 26.3℃
  • 흐림수원 26.8℃
  • 흐림대전 22.9℃
  • 흐림안동 21.5℃
  • 흐림대구 21.7℃
  • 흐림울산 20.6℃
  • 흐림광주 20.7℃
  • 흐림부산 21.6℃
  • 흐림고창 20.5℃
  • 흐림제주 22.3℃
  • 서귀포 21.0℃
  • 흐림강화 26.4℃
  • 흐림이천 25.8℃
  • 흐림보은 22.4℃
  • 흐림금산 22.2℃
  • 흐림강진군 20.9℃
  • 흐림봉화 20.7℃
  • 흐림경주시 21.4℃
  • 흐림합천 21.4℃
  • 흐림거제 20.8℃
기상청 제공

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

7월 1일 돈플래너 양돈웨비나 개최, 주제는 '유행성폐렴'

한국베링거인겔하임, 1일 오전 12시 '지금, 왜 유행성폐렴인가?' 주제로 두 번째 온라인 세미나

내달 1일 마이코플라즈마 관련 온라인 세미나가 열립니다. 

 

 

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사장 서승원, 이하 베링거인겔하임)은 오는 7월 1일 오전 12시 '지금, 왜 유행성폐렴인가?'를 주제로 양돈웨비나를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마이코플라즈마균에 의해 발생하는 유행성폐렴은 돼지의 출하일령과 사료효율을 낮추어 생산비를 증가시키는 모든 농장의 공통적이고 고질적인 문제입니다. 아울러 써코와 PRRS와 함께 PRDC(돼지호흡기질병복합감염증)의 주요 원인체 가운데 하나입니다. PRRS 백신 효과를 떨어뜨린다는 연구 결과도 있습니다. 

 

이번 웨비나에서는 전수동 수의사(PIC)와 오유식 수의사(베링거인겔하임)를 강사로 하여 유행성폐렴의 중요성을 되짚어 보고, 실제 이에 따른 농장의 경제적 손실을 함께 살펴봅니다. 아울러 농장 상황에 맞는 유행성폐렴 관리방법도 소개합니다. 

 

 

웨비나 참가는 누구나 무료로 가능하며, 다만 해당 홈페이지(바로가기)를 통해 사전등록 신청을 통해 가능합니다. 이번 웨비나부터는 PC뿐만 모바일로도 실시간 질의응답이 가능해졌습니다. 

 

베링거인겔하임은 "최근 미국 양돈산업의 주요 변화는 총산의 증가, 종돈의 개량 그리고 유행성폐렴 음성 농장의 증가로 나타나고 있다"며, "국내 양돈산업 역시 다산성모돈의 도입으로 총산의 증가를 경험하고 있는 가운데 유행성폐렴 관리 방법에 대해 다시 한번 고민하고, 농장의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방법을 함께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보고자 한다"며 많은 관심과 참가를 당부했습니다. 

 

 

한편 이번 웨비나는 베링거인겔하임의 올해 들어 두 번째 웨비나 입니다. 앞서 지난 5월 29일 김무열 원장을 강사로 '자돈 잘 키우기' 웨비나를 개최하여 큰 호응을 얻은 바 있습니다(관련 기사). 해당 영상은 베링거인겔하임의 공식 유튜브 채널(바로가기)에서 다시보기가 가능합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전남도-GS리테일, 농수축산물 1천500억 규모 유통·구매 협약 GS리테일과 전라남도가 2일 전남도청 서재필실에서 1500억원 규모의 농·수·축산물을 2021년 말까지 구매하는 약정서를 체결하고 이와 관련한 업무 협의를 진행했습니다. 이날 행사에는 허연수 GS리테일 대표이사(부회장)를 비롯해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신안천사김 권동혁 대표 외 생산자 대표 3명 등이 참석해 지난 6년여간 GS리테일이 전라남도와 지속 교류하며 이룬 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동반성장을 더욱 공고히 하기 위한 논의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GS리테일은 이번 업무 협약을 계기로 △전라남도 산지의 우수한 상품을 1만5000여개 GS25와 GS더프레시의 소매점으로 판로확대 △가정간편식과 밀키트 등 다양한 신상품 공동개발 등 다양한 등 상호 협력관계를 구축할 방침입니다. 또한 이달 7일까지 전국의 슈퍼마켓 GS더프레시와 모바일 장보기쇼핑몰 GS프레시를 통해 전남 명품 특산물전을 운영하며 180t 규모의 농·수·축산품을 특별한 가격에 선보입니다. GS리테일은 이를 통해 고객 만족을 극대화하고 최근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워진 전남 농·수·축산인 살리기에도 적극 나선다는 계획입니다. 곽용구 GS리테일 신선식품 부문장은 “GS리테일이 중소기업 및 농·수·축산인과의 상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