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0 (금)

  • 구름조금동두천 2.5℃
  • 맑음서울 7.1℃
  • 맑음원주 3.2℃
  • 맑음수원 4.4℃
  • 맑음대전 4.2℃
  • 구름조금안동 3.1℃
  • 맑음대구 6.7℃
  • 구름조금울산 9.1℃
  • 구름조금광주 7.8℃
  • 구름조금부산 12.4℃
  • 맑음고창 4.7℃
  • 구름많음제주 13.7℃
  • 구름조금서귀포 13.6℃
  • 맑음강화 4.6℃
  • 맑음이천 2.3℃
  • 맑음보은 -0.1℃
  • 구름조금금산 0.8℃
  • 구름많음강진군 7.6℃
  • 구름조금봉화 1.2℃
  • 맑음경주시 4.8℃
  • 맑음합천 4.4℃
  • 맑음거제 9.1℃
기상청 제공

충남, 내포신도시 축산 악취 개선에 '협력·합동' 대응 계획

충남도, 25일 홍성군, 예산군, 농협경제지주, 환경공단 등 4개 기관과 업무 협약 체결

URL복사

최근 충남혁신도시 입지로 지정이 된 충남 홍성의 '내포신도시'의 인근 축산농가에 대한 악취 개선 움직임이 더욱 본격화될 전망입니다. 

 

 

충남도는 지난 25일 도청에서 홍성·예산군, 한국환경공단, 농협경제지주와 내포신도시 주변 축산 악취 개선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협약식에는 양승조 지사와 김석환 홍성군수, 황선봉 예산군수,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 김태환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향후 축산 악취 개선을 위한 정보, 기술 인력 및 장비 등을 교류하고, 각 기관이 필요성을 인정하는 사업에 대해 협력하는 등 분야별 악취 저감 업무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협의했습니다.

 

현재 내포신도시 반경 5㎞에는 307개 축산 농가가 돼지·소 등 약 64만 마리의 가축을 사육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여기서 배출되는 가축 분뇨는 연중 약 18만 3천 톤으로 매년 지역 내 악취 문제 등 각종 민원을 지속 발생하고 있습니다(2019년 84건). 


도와 홍성·예산군은 주요 악취배출사업장 현황 분석 및 기초자료 조사를 추진하고, 악취 발생 우려지역에 대한 상시 모니터링 및 지도·점검 활동을 실시할 계획입니다. 

한국환경공단은 축산 악취 저감을 위한 농가 맞춤형 악취 저감 컨설팅, 축사·주거지역 기상 및 악취 측정을 통한 악취 확산 모델링, 개선 농가의 효과 검증을 위한 사후 관리 등을 담당합니다. 

농협경제지주는 축산 악취 저감 사업 대상 농가를 선정해 사업 지도를 실시하고, 농가 인식 개선 및 저감 사업 등을 지원합니다. 

 


충남도는 이번 협약을 통해 농가 인식 개선을 통한 자발적 악취 저감을 이끌고, 과학적인 악취 확산 모델링을 구축해 내포신도시 정주 여건을 개선할 계획입니다. 

아울러 내포신도시 축산 악취 해결을 위해 구성한 도와 홍성·예산군 합동 추진단을 기반으로 △축사 이전·휴업 보상 지원 △무인 악취 포집기를 활용한 취약시간 악취 모니터링 강화 △악취 저감 사업 지원 등 ‘축산 악취 합동 저감 계획’ 실행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입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지자체와 한국환경공단, 농협경제지주가 힘을 모아 내포신도시의 축산 악취를 개선하기 위해 업무협력체계를 구축하게 돼 매우 뜻깊다”면서 “앞으로 개선을 희망하는 농가는 지원하고, 개선 의지가 없는 농가는 지도·점검을 강화해 자발적인 시설 개선과 이전 등을 독려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내포신도시는 현재 충남도청이 이전 위치해 있으며, 최근 충남혁신도시 입지로 지정되어 추가 공공기관이 유치될 예정입니다. 앞서 지난 5월에는 올해 환경부 국정과제 ‘국민 건강을 지키는 생활안전 강화’의 실천과제인 ‘환경안전 확보 및 생활불편 해소' 추진 대상지로 선정된 바 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 개원....본격 야생동물 질병 대응 환경부 소속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원장 노희경, 이하 질병관리원)이 29일 광주광역시 광산구에 위치한 청사에서 조명래 환경부 장관, 광주광역시장 등을 비롯해 유관기관과 야생동물 분야 전문가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원식을 가졌습니다. 질병관리원은 야생동물 질병 관리를 총괄하는 신설 국가기관으로 앞서 지난달 29일부터 야생멧돼지에서의 ASF 검사 등 관련 업무를 시작하였습니다(관련 기사). 질병관리원의 조직은 원장 1명과 3팀(질병감시팀, 질병대응팀, 질병연구팀)으로 구성되었고, 생물안전연구동(2,148㎡)과 행정동(4,120㎡)의 업무시설에 약 289개(77종)의 연구·실험장비를 갖췄습니다. 현재 야생동물 질병 조사․연구 전문성 강화를 위해 질병관리원에서 근무할 연구직 등의 전문인력 충원 절차가 진행 중입니다. 그간 우리나라에서는 사람‧가축과 달리 야생동물 질병을 관리하는 전담기관이 없다시피 했습니다. 이에 질병관리원은 앞으로 지자체, 관계기관과 협력해 야생동물 질병의 예방과 확산을 막는 총괄중심(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하게 됩니다. ASF, 고병원성 AI, 인수공통전염병 등 야생동물 질병(139종) 전반에 대한 조사와 상시 감시·대응·예찰, 진단·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