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4 (금)

  • 흐림동두천 2.2℃
  • 구름많음서울 4.5℃
  • 구름조금원주 4.7℃
  • 구름많음수원 3.1℃
  • 구름많음대전 6.3℃
  • 구름많음안동 6.1℃
  • 구름많음대구 7.8℃
  • 울산 8.1℃
  • 구름많음광주 8.7℃
  • 구름많음부산 10.0℃
  • 흐림고창 4.4℃
  • 흐림제주 11.7℃
  • 흐림서귀포 12.0℃
  • 구름많음강화 0.6℃
  • 구름많음이천 4.7℃
  • 구름많음보은 2.3℃
  • 구름많음금산 3.2℃
  • 흐림강진군 8.0℃
  • 구름많음봉화 3.4℃
  • 흐림경주시 7.3℃
  • 구름많음합천 6.4℃
  • 구름많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목표 800두...경기도, 이번 주 도내 야생멧돼지 일제포획 실시

11.18~11.22 도내 27개 시군 ASF 확산 방지 목적, 1,520명 투입 800두 포획 목표

경기도가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도내 시군 전역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지를 위한 야생멧돼지 일제포획에 나섭니다.

 

 

경기도는 환경부의 ‘멧돼지 수렵단 집중운영기간(11.18~11.22)’에 발맞춰 과천, 광명, 안산 등 멧돼지 서식개체수가 희박한 일부 시군을 제외한 도내 27개 시군 전역에서 야생멧돼지 집중포획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습니다.

 

 

조만간 겨울철 추위로 포획 환경이 갈수록 악화되고, 야생멧돼지의 번식기가 11월인 점이 반영된 조치입니다. 이 기간 포획두수 목표는 800두 입니다. 

 

 

이를 위해 이번 포획에는 엽사로 구성된 포획단 615명, 사체처리반 375명, 예찰 및 사후처리반 538명 등 총 1,520여명, 111개팀이 투입될 예정이며, 야생멧돼지를 잡는데 가장 효과적인 수단으로 입증되고 있는 총기포획이 사용될 예정입니다. 

 

경기도는 “일제 포획기간 중 사체 및 사후처리가 적정하게 이뤄지는지에 대한 철저한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라며 “재난안전문자 발송, 시군홈페이지 게시, 마을방송, 현수막 등을 활용해 일제포획 사실을 적극 알리는 등 주민안전사고 예방에도 각별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경기도에서는 현재까지 ASF에 감염된 야생멧돼지가 모두 14마리(연천8, 파주6)가 확인되었습니다. 민통선 바깥에서 감염멧돼지가 확인된 예는 연천이 유일합니다. 8마리 가운데 4마리나 됩니다. 연천 관계자에 따르면 아직까지 연천 등 민통선 내에 다수의 야생멧돼지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인근 철원에서 확인된 감염멧돼지수는 11마리 입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