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6 (목)

  • 흐림동두천 25.0℃
  • 서울 25.9℃
  • 구름많음원주 26.6℃
  • 수원 27.3℃
  • 흐림대전 26.3℃
  • 구름많음안동 25.8℃
  • 흐림대구 28.6℃
  • 흐림울산 27.5℃
  • 흐림광주 27.9℃
  • 흐림부산 25.7℃
  • 흐림고창 28.6℃
  • 흐림제주 32.0℃
  • 흐림서귀포 27.0℃
  • 흐림강화 25.5℃
  • 흐림이천 24.7℃
  • 구름많음보은 25.8℃
  • 흐림금산 25.8℃
  • 흐림강진군 27.9℃
  • 구름많음봉화 22.9℃
  • 구름많음경주시 27.3℃
  • 흐림합천 25.5℃
  • 흐림거제 27.5℃
기상청 제공

한돈산업의 공적가치와 사회적 책임을 논(論)한다

한국양돈연구회, 8월 27일 aT센터 양돈연구포럼 개최...사전 접수 선차순 64명 한정

사단법인 한국양돈연구회(회장 김태봉, 양돈연구회)가 다음달 27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한돈산업의 공적 가치와 사회적 책임'을 주제로 포럼을 개최합니다. 

 

 

이날 포럼에서는 먼저 이학교 교수(전북대)와 김현중 박사(한국농촌경제연구원)의 발제로 각각 한돈산업의 공적가치와 사회적 책임을 함께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갖고, 이어 김민경 교수(건국대 식품유통공학과)를 좌장으로 하여 90여분간 패널과 참석자들 간 포럼 주제에 대해 열띤 토론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토론 패널에는 두 발제자를 비롯해 ▶박홍식 과장(농식품부) ▶하태식 회장(대한한돈협회) ▶강정화 회장(한국소비자연맹) ▶이영란 국장(축산신문) ▶김태봉 회장(양돈연구회) 등이 나섭니다. 

 

양돈연구회가 이번 포럼 주제를 '공적 가치와 사회적 책임'으로 정한 것은 '한돈산업이 질병, 환경, 민원 등 많은 어려움을 갖고 있는 가운데 그 중 제일 큰 어려움은 우호적인 세력이 점차 줄고 있다'는 산업 내부의 자성의 목소리에서 기인합니다.

 

 

때문에 양돈연구회는 이번 포럼을 한돈산업의 공적가치를 찾고 사회적 책임에 대한 방향을 제시하는 계기로 만들겠다는 의도입니다. 

 

양돈연구회 김태봉 회장은 "한돈산업은 앞으로 국민(소비자)들에게 한돈산업이 가진 '공적가치'을 계량화하고, 보다 구체적으로 보여주어야 할 것이다"며, "이를 위해서는 관련한 체계적인 연구자료가 필요하고 부족한 것은 채워 나가야 할 것이다"고 밝혔습니다. 

 

행사 참석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반드시 사전 접수에 한해 가능합니다. 오는 8월 21일까지 신청 가능하며 64명 선착순 입니다. 관련 문의는 양돈연구회(031-781-5660, kpris@hanmail.net)로 연락하면 됩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지속가능한 한돈산업을 위한 친환경 프로젝트(6)] 설사 저감 솔루션 지속 가능한 한돈 산업을 위한 친환경 프로젝트 6편 이유 후 성장정체 극복을 위한 핵심기술, 설사 저감 솔루션 Weaning에서 Winning하는 방법? 자연상태에서는 젖을 떼는 과정이 충분한 시간을 두고 천천히 진행됩니다. 아기들도 모유를 먹다가 6개월 정도가 지나면 흰죽이나 이유식으로 조금씩 적응시켜 줍니다. 이때부터 점진적으로 한 가지씩 식단을 더해가면서 추가로 6개월의 이유식 기간을 거치다 보면 생후 1년정도가 되어 밥을 먹게 됩니다. 하지만, 경제동물의 특성상 자돈의 젖떼기는 보다 신속하게 전환이 진행될 수 밖에 없습니다. 자돈이 이유하면서 여러 어려움을 겪게 되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이면서, 새로운 도전에 마주하게 됩니다. 젖을 떼는 과정, 즉 이유를 하면 놀랍게도 성장이 정체되는 기간이 약 3~4일에서, 길게는 일주일까지도 발생하게 됩니다(그림1). 이때는 돼지가 오히려 거꾸로 크는 것처럼 느껴질 정도이며, 포동포동했던 돼지의 상태도 거칠어집니다. 특히, 조기이유(12일~17일령)를 실시한 a그룹에서는 7일간의 증체량이 '0'인 상황이 발생합니다. 반면 20일~28일령에 이유를 실시한 b그룹에서는 4일 동안 성장 정체가 발생하였습니다. 왜 그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