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맑음동두천 2.4℃
  • 맑음서울 5.7℃
  • 맑음원주 5.1℃
  • 맑음수원 3.2℃
  • 맑음대전 5.1℃
  • 구름조금안동 4.4℃
  • 맑음대구 5.8℃
  • 맑음울산 6.1℃
  • 맑음광주 7.3℃
  • 맑음부산 8.8℃
  • 맑음고창 1.9℃
  • 맑음제주 12.3℃
  • 맑음서귀포 13.2℃
  • 구름많음강화 2.0℃
  • 맑음이천 4.4℃
  • 맑음보은 1.9℃
  • 맑음금산 2.5℃
  • 맑음강진군 4.1℃
  • 구름많음봉화 0.5℃
  • 맑음경주시 3.2℃
  • 맑음합천 4.5℃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축산물품질평가대상 6개 농장의 공통점은 이것이다

전국축산물품질평가대상 입상 13개 농장 중 6개... 다비육종 고객농장

지난 달 29일 진행된 '제15회 전국축산물품질평가대상' 시상식 이후 다비육종이 새삼 화제로 떠올랐습니다. 양돈부문 입상한 13개 농장 가운데 6개가 다비육종의 종돈 또는 정액을 사용하는 것으로 밝혀졌기 때문입니다. 



이날 시상식 연단에 오른 수상자 가운데 길목농장(대표 남상현), 금강축산(대표 송일환), 성지축산(대표 노완모), 현구농장(대표 김헌민), 기신농장(대표 천광상), 개신농장(대표 이윤구) 등 6개 농장이 다비육종의 고객입니다. 



더군다나 길목농장이 대통령상을, 금강축산과 성지축산이 우수상을 수상해 더욱 놀라움을 주었습니다. 특히, 대통령상을 수상한 길목농장은 모돈400두 규모의 농가로 1+등급 50.6%, 1등급이상 86.3%를 기록하여, 전국평균 1+등급 28.8%, 1등급이상 63.6%보다 월등히 높은 성적을 기록하였습니다(관련 기사). 

(주)다비육종 관계자는 “이번 다비육종 고객농장의 탁월한 수상 성적은 각 농장의 뛰어난 사양기술과 선별출하능력뿐만 아니라 다비육종의 고품질 돈육생산을 위한 끊임없는 육종개량의 결과”라며, “앞으로도 우수한 종돈 보급과 최고품질의 돈육보급을 통해 대한민국 양돈발전을 선도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모두가 살고 싶은 농어촌에 축산인은 없다 총선이 16여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코로나 정국에도 각 정당들은 민심을 얻기 위한 총선 공약을 내고 선거에 여념이 없습니다. 축산관련단체협의회는 지난 2월 각 정당에 축단협 핵심 6대 요구사항을 제시했습니다. 핵심 6대 요구사항은 ▲가축분뇨 적정처리를 위한 가축분뇨법 개정 마련 ▲축산농가 공익직불제 도입·확대 ▲축산물 가격 및 수급안정 근본대책 마련 ▲국산 축산물 공공 급식 활성화 ▲지속가능한 축산과 농업을 위한 상생방안 마련 ▲대기업 축산 진출 저지 방안 마련 등 입니다.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정책위원회는 지난 15일 "모두가 살고 싶은 농어촌을 만들겠습니다"라는 구호와 함께 총선공약을 발표했습니다. 농어촌 지역의 의료 인프라 확충 등 복지체계를 구축하여 농어업인의 삶의 질을 향상시킵니다. 또한 농산물 수급·가격안정 대책을 추진하고 생산자 조직을 강화하여 농수산식품산업을 혁신하겠다는 의지를 공약에 담았습니다. 축단협이 제시했던 6대 요구사항은 더불어민주당의 공약에 담기지 않은 것으로 보입니다. 면밀히 살펴보면 더불어민주당의 총선공약은 꾸준한 논의를 거쳐 이미 농림축산식품부를 통해 진행되거나 진행될 예정인 정책들이 공약으로 다시 한번 정리되었습니다.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