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5 (월)

  • 구름많음동두천 20.7℃
  • 박무서울 23.1℃
  • 구름많음원주 22.1℃
  • 박무수원 22.9℃
  • 흐림대전 22.9℃
  • 안동 20.7℃
  • 흐림대구 22.0℃
  • 박무울산 20.9℃
  • 박무광주 22.4℃
  • 흐림부산 22.4℃
  • 구름조금고창 22.5℃
  • 박무제주 22.8℃
  • 박무서귀포 22.1℃
  • 구름많음강화 22.1℃
  • 구름조금이천 21.7℃
  • 구름조금보은 21.5℃
  • 구름많음금산 20.2℃
  • 구름조금강진군 22.2℃
  • 흐림봉화 19.9℃
  • 흐림경주시 21.0℃
  • 흐림합천 20.6℃
  • 구름많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ASF 발생국 방문 양돈농가 민관 합동 관리한다

한돈협회 ASF 발생국 여행자 신고소 운영, 검역본부 방역수칙 이행여부 점검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 이하 농식품부)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의 국내 유입 방지를 위해서 대한한돈협회(이하 한돈협회)와 함께 민관 합동으로 중국, 베트남 등 ASF 발생 국가를 방문한 양돈관계자에 대한 방역 관리를 강화합니다. 

 

 

이번 조치는 일부 양돈 관계자들의 ASF 발생 국가 방문이 지속되고 있어 보다 철저한 관리 차원에서 취해진 조치입니다. 


먼저 한돈협회는 소속 회원들에게 ASF 발생국가 방문을 자제토록 유도하는 가운데 농가가 부득이하게 발생국을 방문하는 경우 한돈협회 각 지부(120개소)에 발생국 여행자(예정, 귀국일) 정보를 신고하고, 각 지부는 중앙회에 마련된 ‘발생국 여행자 신고소‘로 보고합니다. 중앙회는 ▶발생국 양돈농장 방문 및 가축 접촉 금지 ▶해외축산물 반입금지 ▶출국시 검역본부에 신고 ▶귀국시 소독 등 위생관리사항 등 '여행자에 대한 예방 행동수칙'을 개별 안내합니다. 

 

 

방문 후에는 농림축산검역본부를 통한 ▶귀국 후 5일 이상 농장 출입금지 ▶소독 등 방역수칙 이행여부 등을 점검하도록 하고, 아울러 방역수칙 교육을 실시합니다. 

 

농식품부는 "앞으로는 보다 더 신속한 점검과 교육이 이루어지도록 국가동물방역통합시스템(KAHIS)에서 발생국가를 방문한 양돈관계자 출입국내역을 조회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발·보완(검역본부, 7월중 개발 계획)하여 지자체 ASF 담당관에게 양돈관계자의 발생국가 방문 정보를 확인·점검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고 밝혔습니다. 

 

 

관련기사




16일부터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시행된다 올해 1월 15일 근로기준법의 일부가 개정·공포되었습니다. 이 개정안에는 '직장 내 괴롭힘'의 개념을 법률에 명시하고, 이를 금지하는 내용을 포함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내일 16일부터 시행이 됩니다. '직장 내 괴롭힘'은'사용자 또는 근로자가 직장에서의 지위 또는 관계 등의 우위를 이용하여 업무상 적정범위를 넘어 다른 근로자에게 신체적.정신적 고통을 주거나 근무환경을 악화시키는 행위'를 말합니다. 사내 메신저나 SNS 등 온라인도 '직장 내 괴롭힘' 공간에 포함됩니다. 이에 따라 앞으로는 직장내에서 반복적으로 개인적인 심부름을 시키는 등 인간관계에서 용인될 수 있는 부탁의 수준을 넘어 행해지는 사적 용무 지시나지속‧반복적인 폭언‧욕설을 수반한 업무지시,집단 따돌림, 업무수행과정에서의 의도적 무시‧배제 등의 행위를해서는 안됩니다. 사용자는 '직장 내 괴롭힘'의 예방 및 발생 시 조치에 관한 사항 등을 정하고상시근로자 10인 이상의취업규칙 작성이의무화인 사업장은필수적으로 이를 반영하여, 사업장 관할 지방고용노동관서에 작성·변경한 취업규칙을 신고하여야 합니다.위반시 5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직장 내 괴롭힘' 발생사실은 누구든지사용자에게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