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월)

  • 맑음동두천 4.4℃
  • 맑음서울 4.2℃
  • 맑음원주 3.7℃
  • 맑음수원 4.2℃
  • 맑음대전 6.4℃
  • 맑음안동 5.9℃
  • 맑음대구 7.7℃
  • 맑음울산 8.4℃
  • 구름조금광주 8.8℃
  • 맑음부산 9.8℃
  • 구름많음고창 6.9℃
  • 구름많음제주 9.8℃
  • 맑음서귀포 11.2℃
  • 맑음강화 3.5℃
  • 맑음이천 5.7℃
  • 맑음보은 5.2℃
  • 맑음금산 6.4℃
  • 구름많음강진군 9.8℃
  • 맑음봉화 6.0℃
  • 맑음경주시 7.8℃
  • 맑음합천 9.9℃
  • 맑음거제 ℃
기상청 제공

벨기에, ASF 멧돼지 박멸 선언..체코에 이어 두 번째

12일 OIE에 ASF 사태 종료 공식 통보...'18년 9월 이후 약 2년만에 청정화, '20년 3월 마지막 양성 발생

URL복사

우리나라나 독일에게는 매우 부러운 소식입니다. 유럽의 벨기에가 야생멧돼지에서의 ASF 청정화(박멸)에 성공했습니다. 발생 후 약 2년만의 일입니다. 

 

 

벨기에 정부는 지난 12일 세계동물보건기구(OIE)에 제출한 보고를 통해 자국 내 ASF 상황이 종료되었으며, 향후 관련한 추가 보고는 없을 것이라고 공식 통보했습니다. 

 

벨기에는 지난 2018년 9월 남부 지방에서 폐사한 야생멧돼지에서 ASF 바이러스가 확인되면서 ASF 발생국이 되었습니다.

 

그로부터 최근까지 모두 646건의 양성 건이 나왔습니다. 모두 야생멧돼지이며, 통제 구역 내에서만 확인되었습니다. 가장 최근 양성 건이 발견된 시기는 올해 3월로 단순 뼈에서 유전자가 확인되었습니다. 

 

 

벨기에는 OIE의 최종 청정화 인증을 받으면 우리나라 등으로 돼지고기 수출을 곧 재개할 수 있습니다.  

 

벨기에는 유럽에서 ASF 야생멧돼지 박멸에 성공한 두 번째 나라입니다. 앞서 성공한 나라는 체코입니다.

 

체코는 '17년 6월 첫 감염멧돼지가 확인되었습니다. 그리고 박멸에 성공할 때까지 모두 230건의 감염멧돼지가 확인되었습니다. 마지막 감염개체가 확인된 때는 '18년 4월 입니다. 벨기에에 비해 감염개체가 확인된 지역도 그리 넓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만큼 통제가 잘 되었다 볼 수 있습니다. 

 

 

한편 체코와 벨기에의 ASF 야생멧돼지 통제 전략은 동일합니다. 발생지역을 중심으로 핵심지역, 경계지역, 감시지역으로 구분해 먼저 멧돼지의 추가 확산을 차단하고, 바깥부터 안쪽으로 멧돼지를 완전히 근절시켜 ASF를 청정화 시키는 방식입니다. 

 

 

사실 우리나라도 이를 차용해 같은 방식(1차, 2차, 광역울타리)을 채택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확산 차단 자체를 막지도 못한 채 산악 및 지뢰지대라는 특수성으로 전혀 다른 상황이 연출되고 있습니다.

 

감염 멧돼지가 발견된 시·군이 지난해 10월에는 3곳이었습니다. 1년이 지난 현재는 9곳으로 늘어난 상태입니다. 사실상 박멸이 요원해 보입니다. 오히려 전국 확산을 염려하는 상황입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국민권익위, ‘공공처리시설 설치’ 관련 음성군과 이천시 주민 간 갈등 해결 경기 이천시 율면 총곡리 주민들의 반대로 5년 동안 사업 추진에 어려움을 겪던 음성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 설치 사업이 원만히 추진될 전망입니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전현희, 이하 국민권익위)는 음성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 설치 사업(이하 ‘이 민원 사업’)관련 경기 이천시 율면 총곡리 주민들의 집단민원에 대해 27일 음성군 감곡면에서 현장조정회의를 개최했습니다. 음성군은 현재 가축 사육두수가 충청북도 전체의 약 18%를 차지하지만 가축분뇨처리시설이 없어 경기 이천시 장호원의 가축분뇨처리시설을 이용해 처리하는 등 가축분뇨 처리를 전량 타 지자체에 의존하고 있습니다. . 이에 음성군은 2015년 2월 주민지원기금 20억 원 지원 등의 인센티브를 걸고 음성군 내 전체 마을을 대상으로 가축분뇨처리시설 부지 주민 공모를 실시했습니다. 신청한 6개 마을, 8개 후보지 중 입지선정위원회의 회의를 통해 현재 위치인 감곡면 원당2리 344일원을 최종 후보지로 선정했습니다. 일부 주민들의 반대가 있었지만 행정소송과 행정심판으로 이를 극복했고 국고보조를 받아 사업부지 중 93%의 토지를 매입했습니다. 순조롭게 흘러가던 이 민원 사업은 음성군 감곡면 원당리와 하천(차평천)을 사이에 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