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맑음동두천 3.7℃
  • 구름조금서울 6.4℃
  • 맑음원주 5.3℃
  • 맑음수원 5.7℃
  • 맑음대전 6.1℃
  • 박무안동 4.0℃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9.9℃
  • 맑음광주 7.7℃
  • 맑음부산 12.2℃
  • 맑음고창 4.4℃
  • 구름조금제주 13.3℃
  • 구름많음서귀포 13.7℃
  • 구름많음강화 5.6℃
  • 맑음이천 5.1℃
  • 맑음보은 3.5℃
  • 맑음금산 4.7℃
  • 맑음강진군 6.7℃
  • 맑음봉화 2.8℃
  • 맑음경주시 5.5℃
  • 맑음합천 5.5℃
  • 맑음거제 10.8℃
기상청 제공

다비육종,두 번째 덴마크 양돈연수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제2기 덴마크 양돈연수, 12명의 미래 양돈 인재와 함께 진행

㈜다비육종(대표이사 민동수)이 제2기 덴마크 양돈연수를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다비육종의 '덴마크 양돈연수'는 미래 양돈산업을 이끌어갈 인재 양성을 위해 기획된 연수 프로그램으로 덴마크 최대의 농업전문학교인 달룸농업경영대학(Dalum Landbrugsskole)에서 진행되며 올해로 두 번째 입니다(관련 기사). 


이번 제2기 양돈연수는 지난 10월 14일부터 11월 24일까지 약 6주 동안 다비육종 직원 6명과 2세 양돈인 3명, 도드람조합 직원 3명 등 모두 12명이 참여하였습니다. 2기 연수생들은 덴마크의 앞선 양돈기술과 경영노하우를 이론교육과 동시에 현지실습을 통해 몸으로 익히고 아울러 양돈에 대한 안목을 키우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습니다. 

다비육종 관계자는 “국내 양돈산업의 지속 가능한 발전에 기여하고자 작년에 이어 제2기 덴마크 양돈연수를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국내 양돈인의 역량 강화와 우수 인재양성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파주 ASF 담당 수의공무원, 사무실서 쓰러진지 10일만에 끝내 영면 경기도 파주시에서 ASF를 담당하던 수의직 공무원이 과로로 순직하는 안타까운 일이 일어났습니다. 파주시 농축산과 가축방역팀 소속 고 정승재 주무관은 지난 20일 파주 농업기술센터 사무실에서 갑자기 쓰러져 일산 백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했습니다. 심근경색이었습니다. 그리고 10여일간 소생을 위한 힘겨운 싸움을 벌였으나, 결국 30일 끝내 일어나지 못 했습니다. 고 정 주무관은 지난해 9월 17일 파주시에서 첫 ASF가 확진된 이후부터 최근까지 파주시의 가축방역 업무를 담당했습니다. 파주시에는 현재까지 ASF 야생멧돼지가 82건 확인되었으며, 연천, 화천, 철원과 달리 유일하게 민통선 안에서만 발견되었습니다. 효과적으로 통제가 이루어진 것입니다. 고 정 주무관의 순직 소식을 기사로 접한 시민들은 수 천개의 댓글을 달며 애도의 뜻을 표했습니다. 한 누리꾼은 "보이지 않은 음지에서 고생하셨다. 코로나로 온통 정신이 쏠린 지금 묵묵히 방역에 힘써 주셔서 고맙다"고 말했습니다. 다른 한 누리꾼은 "왜 이리 성실하고 책임감 있는 분들을 데려가는 것이지 하늘이 무심하다.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적었습니다. 또 다른 누리꾼은 "수의사님께 몇 번 강아지 진료를 받았던 사람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