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8 (화)

  • 구름조금동두천 15.0℃
  • 구름많음대관령 9.1℃
  • 구름많음북강릉 16.9℃
  • 구름많음강릉 18.9℃
  • 구름많음동해 17.6℃
  • 맑음서울 17.0℃
  • 구름많음원주 15.7℃
  • 구름많음수원 14.4℃
  • 구름많음대전 15.1℃
  • 구름많음안동 15.6℃
  • 흐림대구 19.1℃
  • 흐림울산 18.7℃
  • 흐림광주 16.3℃
  • 흐림부산 20.0℃
  • 흐림고창 14.2℃
  • 흐림제주 18.7℃
  • 흐림고산 17.2℃
  • 흐림서귀포 19.0℃
  • 구름조금강화 16.8℃
  • 구름많음이천 14.5℃
  • 흐림보은 13.8℃
  • 흐림금산 13.2℃
  • 흐림김해시 19.2℃
  • 흐림강진군 17.0℃
  • 구름많음봉화 13.0℃
  • 흐림구미 16.4℃
  • 흐림경주시 19.3℃
  • 흐림거창 13.8℃
  • 흐림합천 16.8℃
  • 흐림거제 19.2℃
기상청 제공

밀양시, 전기 생산할 수 있는 가축분뇨처리시설 완공

밀양맑은물관리센터 내 하루 분뇨 80톤 처리 가능한 친환경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 조성...바이오가스로 전기도 생산

경남 밀양시(시장 박일호)가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에 신재생에너지화 설비를 접목하는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30일 밝혔습니다. 

 

 

밀양시는 관내 가축분뇨의 원활한 처리를 위해 지난 2016년부터 하루 80톤 규모의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 증설사업을 추진해 시설공사, 성능시험 및 신뢰성 운전까지 성공적으로 끝내고 신재생에너지화 친환경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 구축을 완료했습니다. 

 

이를 위해 국비 159억원, 도비 14억원 및 수계기금 12억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227억원을 투입하였습니다. 

이번 사업은 가축분뇨를 이용한 에너지사업화 일환으로 기존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의 용량(100톤)을 초과하는 영세 축산농가의 가축분뇨를 안정적으로 처리하고, 처리과정 중 발생되는 바이오가스를 전기에너지로 전환 가능한 신재생에너지를 생산하는 환경친화적 설비 구축사업입니다. 

 

이번에 증설된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은 밀양시 상남면 기산리에 위치한 밀양맑은물관리센터 내 유휴부지에 설치됐습니다. 가축분뇨 80톤과 음식물류폐기물 20톤을 혼합해 발생시킨 바이오가스를 전용 발전설비로 보내 전기에너지를 생산합니다. 전기에너지는 밀양맑은물관리센터의 주요 에너지원으로 사용됩니다. 

시 관계자는 “관내에서 발생하는 가축분뇨를 안정적으로 처리해 가축분뇨로 인한 악취 및 수질오염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생산된 바이오가스 에너지원으로 밀양맑은물관리센터 운영에 소모되는 연간 전기 사용량의 6%에 해당하는 1억 5,000만원의 동력비 예산 절감효과도 기대된다”고 전했습니다. 

 

이근선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총 방문자 수
9,410,252

배너






배너

배너


배너